지난주에 기업체 강연에 이어 이번주는 백화점 강연이 있어 강연 준비하고 백화점 다녀오느라 바빴어요.
인천에서 사느라... 신세계 강남까지 거리가... 어언 1시간 30분쯤 걸리는데...
1시간 20분 떠들러 왕복 3시간 다녀오느라 힘들었네요. =_=

어제 강연은 스페인 음식과 예술가였고,
오늘은 프랑스의 아름다운 소도시였답니다.
다음주는 산티아고, 순례자의 길에 대해 하지요~ :)

이렇게 적은 인원수(10명 안팎, 최대 인원수가 20명이래요.)의 강연은 처음 해보는거라... 좀 분위기가 생소했어요. +.+
신기하게 백화점 문화센터에서 저한테 연락도 하고 말이죠~
저는 강연끝나고 백화점 구경할 생각에 한다고 했는데... 워낙 멀어서 은수양 데리러 가기도 빠듯하네요. -_-;
5월 말부터 7월까지 강연이 신세계, 롯데에서 종종 있으니 관심있으신 분들은 백화점 문화센터 카달로그를 보세요~ ㅎ

어제는 좀 이른 시간에 해서(그래봤자 11시 40분이지만... 은수양을 어린이집에 9시에 맡겨야했지요.-_-) 바빴지만,
오늘은 오후 1시 30분이라... 12시 정도에 후배랑 오랜만에 점심식사를 했어요~

어제 봐둔 에디스 카페(Eddy's cafe)

 무슨 햄버거집 분위기... 캐주얼한데.. 서비스는 또 괜찮더라구요~
에드워드 권 이름을 내건 카페입니다.

작은 샐러드 2,500원

메인 요리를 주문할 경우에만 2500원이래요~ 아주 작은 사이즈.

신선한 샐러드에 올리브 오일과 식초를 뿌리고 견과류를 올렸어요.
샐러드에 발사믹 식초를 넣은 것 같지는 않고 접시에 붓그림 그리듯 장식한 듯. 발사믹 부분 긁어서 먹었네요. ㅋㅋ

 제가 시킨 시푸드 스튜(토마토, 올리브오일, 쥬키니, 파슬리, 크롱통 비스킷이 들어간...) 14,500원

등심 스테이크 먹을까하다가(23,500원, 작은 수프도 나온대요~) 서빙이 도와준다길래
양이 얼마나 되냐고 물었더니... 100g이래서... 그냥 양많은 시푸드로 주문... 배고팠어요. =_=

신선한 해산물과, 특히 통통한 새우가 들어 있어 너무 좋았어요.
토마토 베이스의 국물이 자작자작하게 있는데... 맛있었구요.

배도 적당히 불러서 강연도 잘 했네요. :)

후배가 먹은 에디의 버거 12,000원

 갓튀긴 감자튀김이나와 좋았는데... 좀 더 얇게 튀기면 더 바삭하고 맛있었을 것 같았어요.
햄버거는.. 보통 햄버거 사이즈보다 작아서 실망..

가운데 있는 고기가... 좀... 그랬는데... (잡고기 다진 그런 느낌? 맛은 또 나쁘지 않았지만...)
버거는 역시 삼성역 현대백화점의 버거 프로젝트가 최고인가...-_-

[삼성/현대백화점] 맛있는 버거 프로젝트!

제가 맛본다고 조금 썰어 먹었는데... 패티 단면이 이래요~

 무슨 고기일까... 궁금.

나중에 계산하고 나와보니... 지하나 옥상 식당가는 사람들이 바글바글한데
에드워드 권 카페는... 한산~ 장사가 잘 안되나봐요. 가격도 나쁘지 않은데 말이죠.
설문조사지를 써 달라고 하기에... 인테리어 바꾸고, 런치메뉴 만들라고 썼네요.
전 런치메뉴 먹는게 좋거든요. ㅎㅎ
 
밥을 먹고 바로 앞에 있는 딘앤델루카로...!

딘앤델루카

 딘앤델루카는 미국 뉴욕이 고향인 식료품점으로
백화점에서는 식료품과(설탕, 기름, 식초부터 초콜릿, 과자 등등 완전 다양한데 비싸요. -_-)
커피와 음료, 그리고 디저트 음식을 팔아요! 꺅! >.<

커피랑 당근케잌으로 후식을! 당근케잌 3,800원, 커피는 4,300원

제가 또 당근케잌에 완전 열광하는데....
팔기만 하면 사먹어보지만 아직 인도에서 먹었던 그 완벽한 당근케잌 맛을 그리워하고 있지요. ㅠㅠ

유럽도 아니고... 미국도 아니고 인도의 당근케잌이라니...ㅋㅋ
인도 멕로드간지에 영국인인가... 유럽인인가...분이 운영하는 카페&식당에서
당근케잌을 파는데... 그걸 먹으려 세번이나 갔는데 다 팔려서 번번히 실패했었다죠. -.-

결국에 맛봤는데... 정말 너무 맛났어요. :)

위에 당근컵케잌은... 맛있었지만...
그에 비할바는 아직 못되네요.
그래도 꽤나 맛나답니다.

오늘, 딘앤델루카의 높으신 분이 오셔서 매장을 둘러보고
뒷 구석자리에 앉아 음료를 시켜 얘기를 나누더라구요.

메뉴중에 바나나+피넛버터 쉐이크가 있는데...
역시 피넛버터를 넣는 나라는 미국밖에 없을거라고 생각했어요. ㅋㅋ

무슨 맛일까 궁금하지만... 완전 고칼로리겠지요? -_-
물론, 제가 먹은 당근케잌보다는 못할 것 같지만 말이죠.

이번주말에 오사카+교토 벚꽃보러 가는데...
담주부터는 핫요가 시작하려구요.

고만쪄야지..흑흑.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화점 문화센터에서 질 높은 강의를 자꾸 섭외하더라구요.
    이제 단순히 시간 보내는 곳이 아니라
    양질의 강의를 들을 수 있는 평생교육의 장? 같은 곳으로 만드는 움직임이요^^

    저도 언니 강의 들으러 가고 싶어요~!

    2012.04.06 11:04
  2. 써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벛꽃구경 저도 가고 싶어요~~
    오사카 여행기 기대하겠습니다^^

    2012.04.06 12:44
  3. hydro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니! 우리 집 앞에 강의하러 오는군요~
    담에 연락해요. 점심이라도 먹게...
    문화센터 강의 시간은 내가 열심히 일할 시간이라 참석은 어려울듯하고,
    점심시간에 신강으로 픽업갈게요~ 같이 밥먹어요! ^^

    2012.04.08 07:48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