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푸볼] 신발

여행이야기/사진이야기 2012. 2. 9. 23:31 Posted by 쁘리띠님
갈라와 달리의 성이 있는 푸볼로 가는 길.

버스에서 내리자 황량한 들판이 나타났다.
땡볕아래 4km를 걸어가야 푸볼이다.

라 페라라는 작은 마을을 지나치는데
좁은 통로를 이용해 만든 빨랫줄이 보였다.

저기다 뭘 널 수 있을까 싶었는데...

ㅋㅋ 신발이다. 


사진속 풍경이 새하얗게 날아가버릴 정도로
햇살을 뜨거웠고... 길엔 아무도 없었다.

이런 날 아기를 유모차에 태우고 걸어가는 내가
제정신이 아닌거지...-_-

바삭하게 말라가던 신발
분명히 얌전한 할머니 신발일거야.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544,376
  • 37223

달력

«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