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1days] 은수양 이나다! :)

소소한 일상/은수는 지금! 2010. 12. 10. 15:48 Posted by 쁘리띠님

며칠전 은수양이 제 손가락을 씹는데 상어이빨같은... 날카로운 느낌이 나더라구요~
그래서 잇몸닦아주면서 이가 났는지 확인해봤는데...
오메... 정말 가 났네요. 하하하하하하.

벌써 저만큼 난 걸 보면... 200일쯤에 나지않았을까..
그동안 딸 이가 난 줄도 몰랐네요. -.-

100일날에도 애가 이제 사람이 됐구나(동물에서..-_-)... 생각했는데...
200일이 지나니 아자자자자~ 말도 많이 하고, 벌떡벌떡 잘 서고, 걸으려고 하고..
표정도 다양해지고... 응응응응~ 으로 의사표현도 하고, 혼자서도 잘 늘고.... 그런 모습에
또... 성큼 사람이 됐구나... 하는 그런 생각을 합니다. :)

안그래도 요즘 이유식 만드는 것때문에 일이 하나 더 늘었구나 싶은데...
앞으로 재빠르게 기고, 걷기 시작하면 정말 바빠질 것을 생각하니
정말...... 사실.....솔직히 말하자면,

두렵습니다. =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태양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와.. 드디어 이가 나네요.
    어찌됐든..애기가 안먹어서 걱정인 엄마들 많던데,
    은수양은 괜찮을듯 ㅎ

    2010.12.10 23:21
  2. 또또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려워하지 마삼.. 좀더커서 엄마랑 눈맞추고 얘기하고, 엉뚱하고 천진난만한 말 픽픽 해가면서 웃음 줄걸 생각하면 하루라도 더 빨리 키우고 싶을 거예요. 너무 기대되네요.

    2010.12.11 11:01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