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지금도 글을 쓰면서 그 때의 그 꽃게가 아른아른~ 합니다. >.<

친구네 친척집이 한다는 몽대~

대하가 제철이지만, 대하는 축제때 몇번 먹어봐서 저희는 친구가 그렇게~나 자랑하던 꽃게탕을 선택했어요.

가격은 소자가 5만원, 대자가 6만원. 좀 비싸지면 절대 후회하지 않아요! >.<
저희는 2명이서 정말 버거웠는데 3명이서 먹으면 딱 좋겠어요. 대자는 4명이서 먹는다는데 5명도 가능할 듯.


꽃게탕이 나오기 전, 꽃게를 주제로한 음식들이 좌라락~ 나옵니다.

먼저, 양념꽃게...


완전 신선하고 살이 토실토실 오른... 정말 신선도 최강의 꽃게!!!

그리고 간장게장!!


정말 간장게장 맛있는 집이 별로 없는데...
이때까지 제가 먹어본 간장게장 중에서 최고봉!!

하나도 안짜고 안비리고 게살은 달콤!! >.<
사가지고 오고 싶었는데 신랑이 간장게장을 못먹어서...-_-;

그리고 통째로 먹는 작은 게...


다른 게들이 너무 맛나서 얘는 맛만 봤네요. :)

친구라고 대하고 그득~ 한 접시 주셨어요~


꽃게가 너무 맛나서 대하는 비교가 안되더라구요~ >.<

밑반찬과 꽃게탕 전체 샷..


정신없이 꽃게를 먹느라 전체샷을 너무 뒤에 찍었더니.. 벌써 다먹어가네요. ㅋㅋ
신랑은 밥 두그릇째를 먹고 계시고... 저는 꽃게먹느라 배가 불러서 밥을 다 못먹겠더라구요.
사진의 굴비는 손도 못댔어요. 배 불러서.. =_=

메인인 꽃게탕을 볼까요? +.+


이야!~~ 꽃게탕이 상에 올려졌을 때 완전 놀랬다능..
우리나라에 이렇게 큰 꽃게가 있구나!!! >.<

신랑이 자기가 태어나서 꽃게탕먹으며 꽃게로 배채워보기는 처음이라며...
살이 토실한 것을 몇개나 먹었는지 몰라요. 공기밥도 보통 한그릇 먹는데... 두그릇 뚝딱~!

꽃게, 이렇게 신선하고 큰 것은 서울에서 보기 힘든 듯.


살이 토실토실~ 정말 갓잡은 꽃게로 만든 탕은 달아요~!


그나마 이 꽃게가 살이 덜 찬거라며 말씀하시는데... 이 말에 또 한번 깜짝!! -_-

이보다 더 살이 찬 꽃게가 있다는 말이죠. 우앙..
11월인 지금이 살이 제일 올랐을텐데... 신랑이 또 가자고 합니다.
수꽃게는 지금이 제일 살이 많을 때고, 암꽃게는 알이 가득찬 봄이라고 하네요!

정말 꽃게탕만 먹기 위해서라도 가고 싶네요. :)

서울에서 2시간쯤 걸리니 당일치기로 먹고와도 되겠어요~

저희는 이 가게밖에 안가봐서 다른 곳이랑 비교는 못하겠지만,
정말 후회하지 않을 곳! 꼭 가보시길.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태안군 남면 | 몽대횟집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제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 간당... 꼭!

    2010.10.08 14:01
  2. 에휴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최악의 횟집입니다

    물통과 컵을 내 던지듯이 내려놓고 똥 씹은 표정하는 알바

    비싼거만 빨리 주문 받으려는 할머니

    주문 조절하려는데 귀찮은듯 주방으로 가는 주인 아저씨

    스끼다시라 불리는 밑반찬은 가지수는 많지만 품질은 동네 횟집만도 못하고

    비싸기는 오지게 비싸고(중자가 9만원)

    조미료맛 가득한 무늬만 매운탕

    진짜 다시가고 싶지 않은 곳이네요

    2014.10.02 00:04
  3. 기선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악에최악 회집아님 회는뭉게지고 밥은안나오고 주문한지 한시간이돼도 뭘주문한지도모름 배는촐촐거리고 시간반만에 나왔는데 먹은것도없고 화가나서 주인과한참드잡이질 하니값이145000원 기가막혀 다시한번시경전 주인왈 주고싶은만큼달라네 절데가서는 안됄집

    2015.10.17 17:02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624,652
  • 103113

달력

«   2021/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