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에 특효, 파뿌리 생강차

쁘리띠의 월요편지 2009. 12. 21. 14:22 Posted by 쁘리띠님

지난주 내내 송년회와 약속 때문에
추운날 너무 돌아다녔더니 그만 감기가 걸려버렸습니다.

임산부라 약도 못먹고,
토요일이 되자 머리도 아프고 열도 나고
기침이 심해져서 잠자고 골골거리는 주말을 보냈습니다.

저는 감기는 잘 안걸리는 체질이지만,
한번 걸리면 오래가는 편이라 걱정이 되서
방법이 없나싶어 고민을 해 보았는데...

문득, 얼마 전 요가 수업을 들을 때 선생님이 알려준
민간요법 중 안해본 것을 시도해 보기로 했죠.

바로, 파뿌리와 생강을 끓인 물을 마시는 건데요,

파와 생강만 있으면 되니 아주 간단하고,
잠시 뒤 끓는 냄새만 맡아도 감기가 훅~ 달아나버리는 것 같은
2중의 효과를 얻을 수 있더군요. ㅋㅋ

차 맛은 냄새보다 순한 편인데
파냄새가 은은하게 풍깁니다.

뭐, 감기나으려고 먹는 거니까 참고 먹으려구요.

틈틈히 마셔주었더니
오늘은 몸도 좀 가뿐해지고
기침도 많이 줄었어요.

여러분,
송년회 때문에 추운 날 달리시느라 힘드시죠? :)
아마 감기기운도 슬슬 올라올테고 말입니다.

그럴 땐, 이 방법을 써 보세요~

항생제 들어간 약보다는
백만배 천만배쯤 나은 방법이고
효과도 꽤나 좋아요. :)

ps : 군대에 입소한 리플레이군 소식
어제 전화가 왔는데 목소리가 걸걸한 군인아저씨가 되었더라구요. :)

헬기타는 특공부대에 들어가서 월급도 분기별인가 14만원 더 받는다는데
왜 제 가슴은 짜안~ 한지...ㅠㅠ 14만원이 위험수당아닌가. ㅠㅠ

나름 싱글침대에서 잔다고 자랑하는데...
가련하긴 마찬가지. 1월쯤 주말에 엠티겸 위문공연가려는데
가실 분들은 연락주세요~ (동서울에서 버스로 1시간 거리)
눈치우는데서 좀 빼줄 겸 추운날 가는게 좋을 것 같아요. ㅠㅠ

국군아저씨에게 위문편지 보내실 분들은,

이병 백용마
경기도 포천시 이동면 장암리 사서함 117-8호 6897부대
705특공연대 2대대 4지역대 3소대
우편번호 : 487-869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