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days] 은수의 50일 사진

소소한 일상/은수는 지금! 2010. 6. 28. 20:02 Posted by 쁘리띠님

오늘 은수가 태어난지 50일이 되었습니다. :)

아기를 낳은 산부인과와 산후조리원에서
신생아 무료 촬영을 해줬었는데
그 중 한 곳에서 50일 사진을 찍으러 다녀왔습니다.

신생아와 50일 촬영을 왜 무료로 해주나 궁금했었는데
엄밀히 말하자면 무료가 아니더라구요~

성장앨범(신생아, 50일, 100일, 200일, 돌)을 계약시키기위한
미끼(?)촬영이라고나 할까요? +.+

여튼 저희는 다녀온 다음 왜 아기를 낳으면 돈이 많이 든다고하는지
다시한번 깨닫게 되었고, 이런 멋진 사진보다는
집에 있는 카메라로 자연스러운 사진을 만땅 찍어주기로 결심했습니다. =_=

사진 촬영은 이런식으로 진행된답니다~!
(카메라가져와서 사진 못찍게 하는데... 촬영장면 찍고 싶다니까 딱 한장만!)


한 분이 사진을 찍고 여자 두 분은 오로로로로로~~ 소리를 내며
아가의 시선을 유도하고, 볼이나 턱을 건드리면서
입을 벌리게 하고 웃게 하더라구요~

50일 촬영은 누드 촬영이라더니 정말 홀딱~ 벗겨서 촬영 중.

저는 이런 망사로 가리는게 정말 너무 웃겨서 마구 웃었다죠. ㅋㅋㅋ
 


게다가 저 머리와 손가락에 꽂은 꽃이라니....=_=


다 설정입니당. 손을 턱에 두고 얼른~~ 찰칵찰칵찰칵!


뭔가 생각하는 것 같지만
그저 영문을 모를 뿐..ㅋㅋ

곰돌이 누드는 정말 아슬아슬..하게 가려주더라구요.


깜장초컬릿은 누드촬영은 "난 반댈세~"라고 말했지만,
다 벗고 찍어서 벗겨서 찍는 수 밖에...=_=


아... 이런 연지곤지.. 어이없는 사진도...=_=


전 정말 이런 사진 싫어요. ㅠㅠ


정말 싫었던 노란 나비 머리에 달고,
엉덩이에 노란 나비 두고 뒤태사진 찍는 거...
여기서는 뺐어요. ㅠ_ㅠ

정말 가지가지 찍는구나.. 그런 생각만..ㅠㅠ

이 사진은 왜 저는 '거지 왕초' 가 떠오르는건지...=_=


이건 군밤파는 가련한 아이같아요. ㅠㅠ


우리 은수는 정말 없어보이는 애인가...-_-


은수야, 우린 정말 가난하단다. =_=
엥겔지수 99% 야. 먹느라 남는게 없어..

막판에는 신랑보고 갑자기 옷을 벗으라고 해서
엄청 당황한 우리 신랑. ㅋㅋㅋ

그래도 거부하지 못하고 벗긴벗더라구요.
벗고서 아가랑 마주보고 찍는 사진이 있는데..
깜장초컬릿이 부끄러워할까봐 못올리겠네요. =_=

그리고, 이런 사진도 찍었는데....
정말 남자아이같아요. ㅠ_ㅠ


이건 용이 포효하는 듯한...=_=


=_=


저는 이런 느낌만 들더라구요. -_-;


이 사진이 잘나왔다고 프린트해주시는데...
정말 너무 싫었다능..=_=

여기 갔다가 근처의 가로수길에서 밥먹고
어머니집에 들렀다가 집에 왔더니
바깥나들이가 충격이었는지 엄청 괴롭히네요.

1시간 간격으로 일어났더니 한 이틀 밤샌것 같아요.
100일까지 밖에 안데리고 다닌다는 어른 말씀이 일리가 있는 듯...=_=

집에 되도록 얌전히 있어야겠어요.
에고 힘들어....

'소소한 일상 > 은수는 지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은수양의 백일상  (14) 2010.08.23
[100days] 은수양의 100일  (14) 2010.08.16
[68days] 뒤집기, 절반 성공! +.+  (5) 2010.07.17
[67days] 손가락을 맛있게 쪽쪽빠는 은수  (8) 2010.07.15
임신에서 출산까지 얼마나 들까?  (11) 2010.07.06
[50days] 은수의 50일 사진  (10) 2010.06.28
은수의 일상  (4) 2010.06.25
오늘 아침의 은수  (11) 2010.06.22
아이패드 VS 딸 2  (4) 2010.05.31
아이패드 VS 딸 1  (7) 2010.05.20
쁘리띠와 깜장초컬릿의 딸  (30) 2010.05.1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텍사스삼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그러고 보면 우리는 정말 대단했던 것 같아요...100일도 안된 애를 데리고, 2박 3일 동안 이사를 왔으니...ㅋㅋㅋ
    엄마 아빠를 닮아서, 역마살은 확실한 듯...ㅋ

    2010.06.29 03:49
  2. ^ ^*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하하~
    조금씩 번지던 미소가 '퐈이아'에서 정말 빵! 터졌네요. ^ ^;;

    은수, 정말 카리스마가~* 와우!!
    커가는 나날들이 정말 궁금하고 기대돼요~!!

    2010.06.29 12:04
  3. 미오니아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
    아~ 정말 아들같은 은수~
    퐈이야~ 카리스마 장난 아니에요 ㅎㅎㅎㅎㅎ
    근데 연지곤지 꽃잎 사진 넘 귀엽다~ 꺄아~~

    2010.07.05 22:35
  4. 크라피카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아이 이쁘네요~~ 특히 아래 "퐈이아~!" 는 ㅋㅋㅋ 재밌어요~~

    2010.07.06 12:52
  5. ㅡing  수정/삭제  댓글쓰기

    쁘리띠님 오랫만입니다~ 애기가 너무 예뻐서 코멘트를 안 남길 수가 없네요...ㅎㅎ 쁘리띠님 멘트들도 너무 웃겨서 간만에 뽱~ 터졌어요...ㅎㅎㅎㅎ 애기 너무 예뻐요~~~ 건강하게 자라길! :D (근데 얘가 누구야...하시려나..혼자 친한척했나..ㅎㅎㅎ)

    2010.07.08 23:05
    • 쁘리띠님  수정/삭제

      -ing님 알지요~ :)
      여행기 재미나게 쓰셨는데 왜 기억을 못하겠어요. ^^

      아직도 놀러와주시니 반갑네요. ^^

      2010.07.12 17:18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