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저 짭짤이 토마토라고 들어보셨어요? :)

어제 은마상가에 떡볶이 먹으러 갔다가 지하상가에서
골드미양과 1kg에 무려 12,000원 이나 하는 토마토를 샀습니다.
반씩 나눠서 가졌는데...
 
방울토마토보다는 훨씬 크고,
일반 토마토보다 훨씬 작아요!

알이 작은 감자 크기라고나 할까요~

맛은 정말... 달콤, 짭짤, 시원~! >.<

작지만 강한 맛으로 야채처럼 먹거나 쥬스로 먹는 토마토랑 다르게
후식용 토마토라고 할 수 있는 그런 맛이에요.
 
완전 맛나서 한개씩 먹다보니... 동나버리겠네요. ㅠㅠ


대저 짭짤이 토마토는 낙동강 하구, 부산에 대저라는 지역에서 나는 토마토래요.
염분과 미네랄이 많은 땅에서 자란 토마토라 이런 맛이 된거래요~

대저 토마토도 그냥 일반 토마토도 있고,
제가 산 짭짤이 토마토도 있다니까 직접 보고 사거나
인터넷으로 사려면 꼼꼼하게 보고 사야할 것 같아요.

맛있어서 또 사고 싶기는한데... 너무 비싸서...=_=
500g에 10개쯤이라고 생각하심 돼요.

봄철에만 잠깐 나오고 들어간다니까
한번쯤 꼭 맛보시길~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찌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TV에서 봤어요. 입안 가득 액체가 고이네요..주르륵 ㅜ.씁.

    2010.04.28 09:52
    • 쁘리띠님  수정/삭제

      어제도 새벽에 혼자 3개 먹었어요. >.<
      달콤, 새콤, 짭짤, 시원~~

      아... 비싸서 또 사먹을 수 있을라나...
      어제 마트에서 봤는데.. 눈에 안보이더라구요.
      울 동네는 안파나봐요.

      2010.04.28 11:29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