꺅~! H&M 아기옷 :)

소소한 일상/쁘리띠의 수다 2010. 3. 9. 17:50 Posted by 쁘리띠님
얼마전에 제가 한국에 H&M이 들어온다는 소식을 올린 적이 있는데
명동에 H&M 오픈 소식~ +.+

어제 출판사에 간 김에 겸사 명동의 H&M에 들리게 되었어요~ :)

출판사의 담당 기획자가 요즘 H&M 가방이 유행이라던데
저의 관심은 H&M의 가격비교와 아기옷이었죠~ -.-

전에도 말씀드렸지만 H&M은 비싼 브랜드가 아니거든요,
적당한 가격에 적당한 품질의 옷을 파는 스웨덴의 브랜드인데
여름이나 겨울세일 때는 정말 어마어마하게 저렴해집니다! +.+

저도 유럽여행할 때 종종 옷을 사입기도 했고,
세일때는 더욱 적극적으로 들렀던 가게이기도 합니다. :)

가격대를 보니까, 남자 폴로티셔츠가 14,000원쯤으로
괜찮은 가격이기는 하더라구요~

4층까지 있는데, 4층은 신생아~아이들옷 코너로 한산하더군요. ^^

하트 뿅뿅에 반해 옷을 하나 골랐습니다. :)

3개 반팔 면 옷이 19,000원
0~2개월부터 1~2년생까지 있던데
제가 산 건 2~4개월용이었어요~

엄마는 옷 샀다가 애가 너무 부쩍 커버리면 못입을 수도 있다고 했지만,
그래도 너무 예뻐서...--;;;

펼쳐보면 이렇게 생겼어요~ :)


저는 하트 뿅뿅이랑 하늘색 땡땡이가 너무 마음에 들어 샀어요~ :)

집에 돌아와 H&M 가격비교겸 유럽 사이트를 찾았는데,
완전 똑같은 품목은 아니지만 이렇게 생긴 반팔 3벌이 9.95유로.

한화로 하면...요즘 환율이 1유로=1,600원 정도니까(와~ 많이 내렸네요! +.+)
약 16,000원쯤 하네요~

그러니 3천원쯤 더 비싼거군요~ +.+

그래도 이 정도면 양호한 듯.
한국에 들어와 2~3배 비싼 품목들이 많으니까요~

주변 친구들의 아이에게 선물할 때
좋은 품목이 될 것 같습니다. ^^

어른들 것도 봤는데 딱히 제 마음에 드는 건 없었지만,
제가 임신해서 그런지 아이들껀 예쁜게 많았어요~ :)

옷을 생각하면 역시 아들보다는
 딸키우는 재미가 쏠쏠할듯~ :)

'소소한 일상 > 쁘리띠의 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촐한 탈고식~ :)  (8) 2010.04.23
아이패드(iPad)의 도착  (10) 2010.04.16
날아오고 있는 아이패드(iPad)  (7) 2010.04.08
팔자좋은 미미  (4) 2010.03.28
프렌치 레모네이드, Ellot  (6) 2010.03.20
꺅~! H&M 아기옷 :)  (4) 2010.03.09
목욕탕에서 만난 할머니  (2) 2010.03.05
샐러드 브런치~!  (0) 2010.03.04
광화문 교보에서 만난 제 책~ :)  (0) 2010.03.03
손가락이 오글거리는 기쁨. :)  (0) 2010.02.26
명동에 H&M 오픈 소식~ +.+  (3) 2010.02.2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니~ 진짜 저만한 아기 옷은
    - 내 아이의 싸이즈와
    - 내 아이가 몇월생이고, 저 옷을 몇월에 입을 수 있고
    등등등 진짜 면밀하게 관찰해야 해요.

    저도 막 계산연구해서 산 저런 옷 결국 못 입힌거 있어요. ㅠ.ㅠ

    그나저나 H&M 옷 예뻐요. 질도 좋구요. 저도 가 보고 싶네요~
    베넷저고리니 뭐니 하지만, 저는 저런 스타일의 옷이 제일 좋더라구요.
    아기 배도 잘 덮어주고 하니...

    진짜 이쁘다.
    @.@

    2010.03.11 06:56
    • 쁘리띠님  수정/삭제

      사고나니 울 엄마도 그 얘기를 하더라. -_-;;;

      못입히게되면, 나도 애기 낳는 애한테
      선물로 줘야지~

      H&M아기옷 가격도 괜찮고
      이뿐거 많더라구~ 너도 가봐~ :)

      2010.03.11 12:17 신고
  2. 볼빵  수정/삭제  댓글쓰기

    롯데본점으로 아이 문화센터를 다니고 있어서 수업끝나고 매주 들리고 있어요 ^^;;; 일주일에 한 번 도장을 찍어도 또 옷이 조금씩 바뀌어 있고 그래서 보는 재미도 쏠쏠...저도 딸래미 옷 장만도 했구요.^^

    2010.04.01 23:59
    • 쁘리띠님  수정/삭제

      H&M 옷이 꽤 저렴하더라구요~ (정확히는 잘 모르지만~)
      일주일에 한번씩 갈 수 있다니 좋으시겠어요! >.<

      2010.04.02 00:24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