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제주도에 도착했어요~ ^^

 

3시 비행기였는데... 하룻밤은 김포공항이랑 연결되는 롯데시티호텔에서 자서 여유있는 줄 알았지요. -.-

그러나 분명히 2시 10분쯤 캐리어랑 짐 끌고 출발했는데.... 짐이 많아서 그런지

2시 40분에 딱 맞춰 카운터에 도착, 짐 붙이니 언니가 곧바로 게이트로 가라고 했네요.

 

게이트를 확인하니 1번이라... 보딩시간이 딱 맞아서 좀 뛰었는데 비행기는 지연되서 3시 15분 출발. -.-

그럼 4시 15분에 도착해야하는데... 짐찾고 집으로 오는 택시 타니 5시 10분이더라구요. 뭐지..-_-;

 

비행기에서는 아름다운 구름을 볼 수 있었어요.

 

아까 게이트간다고 뛰는데... 은수양이 얼마나 좋아하는지...

제가 비행기 탈 때마다 맨날 아슬아슬하게 가거나 도착해서

은수양이랑 게이트로 종종 뛰어갔었는데.. 그래서 공항에 오면 항상 뛰는 줄 아는지

너무 신나하며 뛰어가요. =_= (재밌다고 생각함)

 

은수양은 과자를 먹고 피곤했는지 비행기 소음에 노곤노곤하더니 기절.

 

도착할 때쯤 안전벨트를 해야하는데... 너무 졸리니까

안전벨트 안맨다고 짜증을 만땅 부렸어요. =_=

 

집에 도착하고 짐 좀 정리하다가 씻고 침대에 누우니

 

"엄마, 난 집이 제일 좋아!"

 

라며... 집 예찬론을...-.-

 

물론 저도 집에 와서 좋기는 했지만

은수양은 저처럼 여행을 좋아할거라 많이 생각하지만...

조금만 나가도 집에 가자고 한답니다.

(아빠랑 똑같음. 신랑도 맨날 어디 좀 가거나 뭐 좀 볼까하면 집에 가자고..=_=)

 

집에 도착해서 베란다로 나갔는데...

글쎄 내 일용할 양식들이 무성하게 자란 걸 보고 즐거워했네요. ㅋㅋ

 베란다 작은 텃밭

왼쪽 위 작은 화분은 은수양이 어린이집에서 심어서 가져온 다육이..

그 밑에는 전에 구제주 한의원갔다가 발견해서 사온 로즈마리.. (차 마시려고 삼..ㅎㅎ)

그 바로 오른쪽에는 내가 사랑해마지않는 바질...

무성하게 자란 애들은 다 먹을 수 있는 야채에요. 샐러드용. 빨랑 먹어야할 분위기.

나머지 애들이 빛을 못받네. =_=

 

그리고 잘 보이지 않지만.. 다육이 오른쪽에 작은 새싹이 있는데...

제가 진짜 좋아하는 루꼴라...싹 틔운 건데... 정말 안자라네요. =_=

한달 넘었는데도 아직 제자리 분위기..-,.-;; 나머지들은 오일장에서 모종 산건데...

씨 보다는 모종이 좋은 것 같아요.

 

오늘 저녁은 저 무성한 쌈채소들로 비빔밥 해먹어야지.-.-

 

 

서울과 울진에서 먹고 논 포스팅들은 내일부터.

오늘은 어마어마한 빨래, 설거지, 집정리를 하고 있는데

아직도 안끝났네요. =_=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자연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여운아가..♥

    2013.12.22 15:45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455,568
  • 185250

달력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