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영종도

쁘리띠의 월요편지 2010. 1. 25. 13:43 Posted by 쁘리띠님
<찬조출연 : 퐁네프양>


안녕하세요, 쁘리띠입니다. :)
이번 주말 잘 보내셨나요? ^^

저는 영종도에 살고 있는 샹그릴라양의 집에 다녀왔습니다.
떠나볼까 회원이며 운영진이기도 했었죠~ ^^

1박 2일 촬영지였던 왕산 해수욕장 근처에 집이 있어
마치 펜션에 다녀온 것 같은 그런 느낌이었습니다.

커다란 베개를 트렁크에 넣어 갔는데
트렁크 때문인지 더욱 더 여행가는 느낌..ㅋㅋ
공항 근처니까 (외국 나가는 것 같아) 더더욱 즐거워요~

해변은 좀 춥기는 했지만, 노을은 아름다웠고,,, 


그리고, 얼른 해물 칼국수 집으로 자리를 옮겼지요~ :)


우앙, 바지락만 든 서울의 그렇고 그런 칼국수는 저리가라~!!
이렇게 많은 종류의 조개류가 든 칼국수라니...:)

좀 더 자세히 볼까요?


깔끔한 국물에 풍부한 해산물이 너무 맛있어요!
4명이서 3인분을 시켰는데 다 못먹었다능. >.<

그리고 별미였던, 해물 파전!


바삭바삭 너무 맛있었죠. :)

왜 집에서 만드는 파전은 이렇게 바삭이지 않는 것인가...:)

샹글양의 어머니는 동네에서는 볼 수 없는 젊은 임산부가 신기했던지,
넌스탑으로 먹을 거리를 공급해 주셔서 배가 터져 나가는 줄 알았어요~ ㅋㅋ
돌아올 때에는 맛있다고 했던 산나물무침도 한 통 챙겨주셔서
너무 고마왔다능..:)

숙박료로 따끈따끈한 제 책
유혹에 빠지거나, 매력에 미치거나 프랑스
를 내고 돌아왔습니다. -.-

돌아오는 차안에서
깜장초컬릿이랑 답답한 서울에서 벗어서
공항근처의 바닷가에서 살아보는 것을 조금 이야기해보았습니다.
(순전히 공항이 가까와서...-.-)

일단, 땅을 사야하더라구요~ ㅋㅋ

모두 즐거운 한 주 보내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감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도 시험끝나면 트렁크 끌고 샹글네 갈래요~
    (더 소원은 공항으로 출근하는것 ...ㅎ)
    난 할 수 있어요 그죠? -_-;; 혼잣말임

    2010.01.26 00:42
    • 쁘리띠님  수정/삭제

      안그래도 아점먹으며 티비보다
      그 직업에 대해 얘기를 나눴는데
      정말 재밌을 것 같더라. ^^ 화이팅!!!

      2010.01.26 01:27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