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 너무 야한가..? =_=

 

신랑 휴가맞이 국내여행이 끝나고
이번주 월욜날부터 기저귀떼기 훈련에 돌입했습니다!

사실 옛날에 기저귀 떼기 시작해야하는 거 아닌가 싶어
변기사고, 고속도로를 대비해 휴대용 변기도 사고...
물려받은 변기 한 개에, 이사올 때 전 세입자가 주고 간 변기 또 한 개..

변기가 어찌나 많으신지...-_- 그동안 먼지만 쌓이고 있었죠.

일단 의사소통이 되면 시도하는게 좋다니 은수양은 기본 조건은 되는데...
은수양이 변기에 앉는 걸 재밌어해야하는데... 변기를 너무 싫어하니
그냥 때가 될 때까지 기다렸네요~

아이는 뭐든 빨리 하는게 중요한 게 아니더라구요.
일찍 시작하면 엄마도 애도 힘들고 스트레스 받게 되는 것 같아요.

시간이 지나면 다 때가 되니 느긋하게~

다른 아이들은 더워서 일부러 기저귀 벗고 있고 그런다는데
은수양은 좀 벗겨놓으려고 하면 기저귀~ 기저귀~ 하면서
기저귀 해달라고 찾아요. 신기. =_=

발진 잔뜩 나는 싸구려 기저귀를 해주면
기저귀를 금방 떼려나 잠깐 생각한 적도 있어요. -_-
기저귀가 뽀송뽀송하니 하고 있는게 좋으니..? -_-

여튼... 지난 달 어린이집에서 기저귀는 여름철에 떼는 게 좋다고 하고,
은수양은 몸무게가 이미 15.5kg! -_- 안그래도 가장 큰 사이즈의 기저귀를 쓰는데 떼야할 때죠~

어린이집에서 변기에 앉는 연습을 하고, 언니 오빠들이 앉아서 누는 모습을 봐서 그런지

요근래 순순히 변기에 앉겠다며 호기심을 보이더라구요~
휴가도 끝났고... 그래서 월욜날부터 교육 시작~!

"은수야, 이제부터 쉬가 마려우면 엄마한테 이렇게 말하는거야."

 

"엄마 쉬마려워요!"

 

정말 시도차원에서 별 기대없이 말했는데...
잠시 뒤 "엄마 쉬$%*&^)워요~" 라고 말해서 완전 깜놀. ㅋㅋ

변기에 앉히니 쫄쫄쫄~ 누기 시작하더라구요. :)


와.. 신기하다! 내 말을 이해하고 반응하다니!! ㅠㅠ
기념으로 위에 사진 찍었네요. :)

어린이집에 이 사실을 알렸더니.. 당장 기저귀를 안입히기 시작.
탄력받아 화욜날부터 팬티입히기 시작했네요. :)
밤에는 기저귀 입혔구요.

화욜날 저녁에는 어린이집에 다녀오자마자 소파에 앉더니 쉬를 잔뜩..-_-;;; 
어제는 슈퍼마켓에서 선 채로 바닥에 쉬를 잔뜩...-_-;;;;

마트 직원분에게 말했더니 마포걸레로 닦는데 미안했네요. -_-;;;

그래도 3번 중 한 번 정도만 그러고
대부분은 잘 말하고 화장실 갑니다.

 

오늘은 일어나자마자 쉬 마렵대서 화장실 갔고
어린이집 가기 전에 주민센터에서 미아방지 지문등록 하고 왔는데
(보통 파출소에서 등록한다는데... 저희는 주민센터네요~
아래 사이트에서 신청했는데... 주민센터에서도 신청서 쓰고, 사진찍고, 지문 등록)


* 안전드림 : http://www.safe182.go.kr/index.do
등록하세요! 혹시나 아이를 잃어버릴 수 있잖아요! ㅠㅠ

사진찍고 지문등록하려는데 쉬마렵대서 화장실로 달려 갔어요~

기저귀 떼는 훈련 과정이 제게는 너무 신기하고 감격스러운데...
(기저귀 안하니 바지 입히니 너무 예쁘더라구요~ ^^)
문제는 난감한 상황에 쉬가 마렵다거나....
별로 깨끗하지 않은 변기에 앉히려니 너무 찝찝한 게 문제..-_-;;;

휴지로 엉덩이 닿는 부분을 대충 깔아서 뉘였네요~

쉬를 가린 후에 응가를 가린다닌데...
쉬는 화장실 간다면서... 응가할 때는 건들지마~! 저리가~!
서서 하네요. =_= 아직 팬티에 응가한 적은 없어서... 좀 무섭긴해요.--;;

난 어떻게 뗏나 엄마한테 전화해서 물어봐야지.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랑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저기 뗄 떼 아빠가 앉아서 소변 보셔야 해요. 은수가 남자면 상관없지만 여자 아이라서 혼란이 오거든요.
    우진이가 서서 소변 보는데서 예진이 팬티 벗고 같이 서서 소변 봐요 ㅠㅠ...
    그래서 울 집 남자들 예진이가 볼때는 앉아서 하라고 해요. ㅎㅎ
    다행히 남편이 말을 잘 듣네요^^~

    2012.08.09 12:24
    • 쁘리띠님  수정/삭제

      울 신랑은 원래 집에서는 앉아서 눠~

      남자들 서서 누는게 정말 청결하지 않다며..=_=

      덕분에 집에서 변기시트 내리라는 잔소리나,
      변기 깨끗하게 쓰라는 잔소리는 안해도 된다능.

      2012.08.09 12:28 신고
    • 하레  수정/삭제

      원래 집에선 남자도 앉아서 소변보는거 아니에요?
      밖에서야 변기가 지저분하니까 그럴수있지만...
      서서보면 정말 지저분해져요.
      음... 암턴 우리 이안이도 빨리 기저귀 떼는 훈련에 들어가야되는데...

      2012.08.09 18:35
  2. 제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하레님 때문에 또 웃겨주거 ㅋㅋㅋㅋ 내가 딱 하레님 같을꺼야- 남일아냐 ㅋㅋㅋㅋ

    2012.08.10 00:57
    • 쁘리띠님  수정/삭제

      진짜 언제 크나 막막한데... ㅋㅋ

      은수는 어제부터 응가도 변기에서 하는 기특함을..ㅠㅠ
      확실히 의사소통이 되니 빠르고나.

      2012.08.10 13:47 신고
  3.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은수 화이팅!!!!!!

    2012.08.12 09:48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2)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1)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