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화혁명을 겪었던 중국의 지식인이 본 프랑스혁명은 어떨까?

프랑스 책이라고 하면
쇼핑이나 카페, 음식같은 가벼운 주제의 이야기가 많은 요즘,
특이하게 프랑스 혁명에 대해 진지한 이야기를 다룬 책이다.

빅토르위고의 '39년'을 들고 떠난 이 부부는
프랑스 혁명의 역사를 따라 파리와 주변 곳곳을 돌아본다.

시테섬, 베르사유 궁전, 볼테르 카페, 바스티유,
콩코르드 광장, 팡테옹 등등..

프랑스 혁명 때 흥분한 파리 시민들이 바스티유 감옥으로 쳐들어갔을 때
고작 7명의 죄수가 갖혀 있었다는 것을 아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또, 팡테옹이 프랑스혁명과 프랑스에서 어떤 의미를 지니는지에 대해
아는 사람 역시 마찬가지다.

오래된 파리의 골목과 화려한 궁을 돌아보는 것에서 나아가
그 이면의 역사를 혁명을 겪은 세대로서
자신만의 시각으로 말해주는 모습에 반했다.

"아는 만큼 보인다."라는 말이 맞다.

화려하고 신나는 파리를 보고 싶은 사람에게는 지루하디 지루한 책이겠지만
역사를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목 마른 파리에 대한 이야기를 전해줄 책이다.

이 책을 읽고 파리로 떠난다면 그저 화려한 궁 앞에서
다녀왔다는 증명사진을 남기기 위해 사진을 찍고 돌아오설 수는 없을 듯.


책 한 권 들고 파리를 가다
린다 저/김태성 역 | 북로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371,737
  • 332328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