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데팡스는 미테랑 대통령 시절 만들기 시작한(1950년대부터~) '미래도시'를 그리며 만든 지역입니다.
지상에 차도를 완전히 없앤 보행자 중심의 도시로 주로 비즈니스 구역이죠.

파리의 개선문에서 바라본 라데팡스

가보시면 아시겠지만, 정말 차를 단 한 대도 볼 수 없어요. +.+
차들은 모두 지하로 다니게끔 되어 있거든요~

1950년대에 이런 도시를 기획했다는 것도 제게는 대단했지만,
정말 너무나 굉.장.한 것.은!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이미 이런 도시를 구상했다는 것이죠! +.+

보통 이곳에 가시면 아래 사진의 신개선문만 보고 돌아오는데...


신개선문에서 1km쯤 파리시쪽으로 걸으며 라데팡스의 건물을 마음껏 즐기고
Esplanade de La Défense 역에서 메트로를 타고 파리로 돌아오면 좋아요~

신개선문의 크기는 폭 108m, 높이 110m, 깊이 112m입니다.
이렇게 숫자로 말하면 감이 잘 안오죠? ㅎㅎ

파리의 개선문이 쏙~ 들어가는 신개선문의 크기도 어마어마하지만,
점심식사를 하고 있는 직장인 덕분에 신개선문이 얼마나 큰 지 가늠할 수 있었어요.


검은 양복차림의 직장인들로 신개선문의 계단은 마치 경기를 관람하고 있는 듯한 느낌이에요. :)

아무리 추워도 햇볕을 즐기며 요렇게 계단에 앉아 점심식사를 하는 직장인들이 많아요.


이들이 관람하는 곳은 바로...
라데팡스 지역이기도 하고, 동시에 파리이고, 또 개선문입니다.


저기~ 파리의 개선문이 보이시나요? :)

루브르의 유리피라미드, 카루젤 개선문, 콩코드 광장, 개선문과 일직선 상에 있는
'역사의 축'의 마지막 끝에 위치한 곳이 바로 라데팡스의 신개선문입니다.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멜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오래전에 이런 구상을 했다니
    정말 감탄만 나오네요~~^^
    양복차림 직장인들이 쭈그리고
    계단에 앉아 있는 모습도 재미있어요 ㅋㅋ

    2011.03.04 12:30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직장인들이 저렇게 계단에 앉아 밥먹는 모습이
      정말 신기하죠? :) 저도 너무 재밌었어요. ^^

      2011.03.04 23:57 신고
  2. mark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유회가 BP와 상담이 교착상태에 있어 1박2일 예정으로 출장갔던 곳이 라데빵스. 아침에 빠리공항 도착, 호텔서 여장풀고 바로 라데빵스 BP 본사에 가서 쌘드위치 먹어가며 상담 끝내고 그날 밤 비행기로 귀국했던...

    2011.03.05 00:51 신고
  3. 채민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데팡스에서 개선문을 바라보며 남자친구(지금은 남푠)랑 걸었던기억이나네요 중간의 피자가게에서 피자도사먹으면서..파리의다른 거리들과는 또다른느낌이었어요..

    2011.03.05 10:21 신고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371,737
  • 332328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