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에서 렌터카빌리기 글 때문에 여행기 흐름이 조금 끊겼는데...
이날 오전, 나이아가라폭포에서 버스를 타고 토론토 버스터미널에 도착해 다시 셔틀버스를 타고 공항으로 가서
차를 렌트했더니 벌써 오후 2시가 넘었습니다. 길바닥에서 또 반나절을 날렸군요. -_-
그래도 그동안 아이안고 트렁크 3개와 함께 다니는 게 얼마나 힘들었는지..ㅠ_ㅠ
차를 렌트해 신랑이 트렁크에 짐가방을 넣으니 오늘 하루 스트레스와 긴장이 확~! 풀립니다. 하하.

그렇게 가벼운 몸과 마음으로 정신을 차려보니

배가 너무 고프네요. =_=

밥을 어디서 먹을까 고민하는데.... 문득 떠오릅니다.

그래~! 공항 근처에 IKEA가 있었지! :)

아... 사실은 오늘 아침까지만 해도 렌트하면 토론토 시내로 들어갈 때 토론토 전경을 한눈에 볼 수 있었던
호숫가에 잠시 주차해서 사진을 찍고, 토론토의 까사로마(Casa Loma)와
토론토 근교의 민속촌같은 곳을 가보려고 했는데...-_-;;;

역시 IKEA를 당해낼 수가 없었던 거군요. >.<

IKEA의 위치는 다음과 같아요~

* IKEA Etobicoke : http://www.ikea.com/ca/en/store/etobicoke
주소 : 1475 The Queensway, Etobicoke, ON, M8Z 1T3

들어가는 입구~


일단 밥먹으러 고고씽~!


식당이 썰렁~ 한데다 어수선한 분위기.
메뉴를 봤더니


좀 따끈하게 먹을 수 있는 음식이 없네요. ㅠ_ㅠ
오랜만에 이케아 미트볼 먹으려고 왔는데 안보여서 물어봤더니
지금 식당 공사 중이라나...?

그래서 썰렁했구나. -_-

썰렁한 식당~


그래서 선택한 건... CAD1.5짜리 시나몬번. 그나마 따끈.


맛은 그냥그냥~
그래도 반나절 고생했는데 상으로 먹기에는 너무 부족..ㅠㅠ

그냥 배만 채우고 매장으로 향했어요~
크리스마스 전이라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방도 있었구요.


이건 좁은 집에서 사는 싱글족들을 위한 인테리어.


이런 실용과 효율성을 극대화시킨 집이 매력적인듯.

침대도 소파도 되고, 수납장도 되고~


붉은 체크무늬와 빨간 스트라이프 이불도 예뻤어요.


저희 신랑이 제일 좋아하는 뻥뚫린 수납장.


공간분리도 되고 뻥뚫려 답답하지도 않고 수납까지할 수 있어 좋아요.

주방이 넓직하거나 또는 카페를 하면 요런 테이블도 좋아요~


욕실용품은 예전에도 많이 봤지만
이날은 두 사람이서 쓸 수 있는 세면대가 눈길을 끌더라구요~ :)


다양한 소파코너~


아주 좋은 품질은 아니지만 스웨덴의 디자인 파워는 정말 강력합니다.
심플한 디자인은 정말 마음에 들어요~


1인용 의자들도 다양~


얘는 완전 저렴하게 나왔네요~


이런 액자는 아기 성장사진 넣어두면 너무 예쁠 듯~ :)
가격은 CAD24.99


 수유등이나 아기방에 잠잘 때 켜놓으면 너무 예쁠 듯.


정말 예뻐서 사고 싶었지만... 전압이 110V라 안습. -_-


이런 등도 너무 예쁘죠? >.<


예전에 [오스트리아, 빈] 즐거운 놀이터, 이케아 매장 둘러보기 이 글을 썼을 때만해도
아기용품 사진은 하나도 안찍었었는데...ㅎㅎㅎ

이번에는 아기용품과 아기방 꾸미기를 집중적으로 돌아봤네요~

방샘플을 한번 보세요~ 완전 이뿌다능! >.<


모빌이 너무 마음에 들었네요. 카펫도 예쁘고..>.<

아래는 남자아이 방~


침대에 이렇게 동굴처럼 해주면 아이들이 좋아한다면서요? +.+


장난감때문에 요런 수납장은 꼭 필요할 것 같아요~
그런데 엄청 들어가겠네요. ㅋㅋ


이런 모양도 예쁜 듯. 원하는대로 디자인할 수 있나봐요.
바구니 색깔이 다양~


여자아이방~


아래 침대에 나뭇잎 모양은 우리나라 아기 잡지에 종종 나오던데...


미끄럼틀 계단이 좀 불편해보이긴하지만..
가격은 저렴하네요.


가까이서 보면 요런 분위기.
아이들이 좋아하나봐요?


이번엔 아기침대. 은수 또래 아가들을 위한 방~


아기침대에 까는 요와 이불 디자인이 너무 예쁘더라구요~


탐났던 건데.. 역시 오늘도 구경만..-_-;;


한국과 가격을 비교하면... 여기가 더 저렴한 것 같아요.


이건 어른 이불인가... 전 이런 이불이 예쁘던데...=_=


전에 서양엄마들이 이용한다는~ 글에 올렸던 제품.


뭔지 아시겠어요? :)


기저귀가는 선반입니다.
요렇게 붙어있으면 편할 것 같아요.

매번 기저귀갈 때마다 허리가 아파서...-_-;;

아기욕조와 아기화장실인가?


아기 식기도 저렴하고 예뻐요~


모빌과 인형, 누워있는 아기를 위한 놀이터?도 있네요~ :)


정면에서 본 모습. 이케아는 인형도 저렴하더라구요~


모빌도 특이하고 예뻐요.


단 천정이 좀 높야야겠어요. ㅎㅎ


아기 의자, 한국에는 $19.99짜리를 많이 쓰는 듯.


수영장갔다가 이런 어린이 타월을 쓰면 좋겠어요. 실용적이고 예뻐요~


잡다구리~ 정리함.


여행 초반이라 역시 아무것도 사지는 못하고 그냥 구경만 하고 나왔네요. -.-
나오는 곳에 핫도그를 팔길래 사먹었습니다.

이케아는 핫도그로도 유명하죠! :)

가격은 단돈 CAD0.5, 콜라까지 CAD1


빵에 핫도그만 껴서 주는데... 안에 피클이랑 케찹, 머스타드 소스는 각자 뿌려야해요.
저는 양 조절을 잘하는 편이 아니라서 맛이...-_-;;;


아무것도 안샀지만,
이케아를 구경하면 스트레스가 쫙 풀리는 듯. -.-
신랑은 너무 힘들어했는데 저는 너무 즐거웠어요. :)

최근에 이케아가 서울 근교에 들어오려고 부지를 찾고 있다고 하는데
우리나라에도 얼른~ 들어왔으면 좋겠네요! :)

* 이 글은  [오스트리아, 빈] 즐거운 놀이터, 이케아 매장 둘러보기 함께 보시면 더 좋아요. :) *

------------- ☞ 다음 글 읽기 ☜ -----------
[캐나다/미국여행]-(14) 트렌턴(Trenton)을 아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샹글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50%할인해서 저 99불짜리 49불해여.ㅋㅋ

    2010.12.28 17:15 신고
  2. 새별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 여기 IKEA에서는 99$짜리 무료로 주방용식장을 살때 주더라구요..표기된 가격이 40$정도였던 기억..

    2010.12.28 18:36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중국에는 이케아가 있어서 너무 좋겠어요. ㅠ_ㅠ
      가격은 저렴한가요? 규모는 아마 중국이니 장난아니게 크겠죠? +.+

      2010.12.28 19:15 신고
  3. 이랑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도 이케아가 정식으로 들어 온다는데 몇 년은 걸려야 오픈 할텐데..... 빨리 왔음 좋겠아요.
    글구 핫도그 보니 ㅋㅋ 먹고 싶네요. 런던 대영박물관 앞에서 팔던 핫도그도 정말 맛있었는데....

    2010.12.29 03:15 신고
  4. 새별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에 이케아가 인기있어요...크기는 글쎄..언제 블로그에 사진이랑 준비해서 올릴테니 보시죠.
    가격은 생각밖으로 저렴한 이쁜 물건이 많은 같아요..뒤에 여행기 계속 기대할게요.^.*

    2010.12.29 14:22 신고
  5.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케아 한국오픈 기다리고 있어요.
    아마도 한국 가구업계에 적지 않은 타격을 줄 듯. ㅋ
    가구계의 코스트코가 될 것 같아요.

    아, 그나저나 동굴모양 침대요.
    '플렉사'라는데서 저렇게 나오는데,
    참 씁쓸한 가격이예요. ㅋ

    2010.12.29 14:36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