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밴쿠버>


이어폰을 끼고 빵을 만드는 남자
.
.
.

그는 어떤 음악을 듣고 있을까.
그 음악이 그의 손길을 통해 반죽에 전달되고 있을까.
하얗고 부드러운... 길고 긴 손가락으로 만든 빵 맛은 어떨까...
궁금해 죽겠다.
.
.
남자들은 알아야한다.
요리하는 남자는 섹시하다는 것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