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 islands 라고 해서...
처음엔 "뻥치시네!"라고 생각했답니다. -_-;

천개의 섬이 어디 있기가 쉬운가요...
그래서 섬이 아주 많아 천섬인 줄 알았는데...
글쎄 정말 섬이 천개가 있더라구요. 정확히 말하면 1500개가 넘는다나...=_=

비가 마구 쏟아져 우울한 투어가 될 줄 알았는데...
신기하게도 투어하는 시간에는 말짱~ 흐렸지만 비가안와 너무 기뻣어요.

저희가 탔던 배, 투어는 1인당 $20, 1시간.


이렇게 예쁜 집이 숲속에 있는데...


자세히 보면 작은 섬이랍니다.


이런 작은 섬에 집한채, 배한척을 띄워놓고... 사는 사람들..
비록 각 나라의 국적을 갖고 있기는 하지만, 어린왕자에 나오는 작은 행성들처럼
온전히 사진의 땅에서, 자신이 만든 룰로 살아가고 있을거라 생각하니
부러워졌습니다.

저도 제 땅이 갖고 싶어요. ㅠ_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lucidhun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저도 부럽네요. 섬 전체를 소유하다니...
    근데 저 사진 보니까 어린왕자에서 바오밥나무가 별하나를 삼켜버리듯이
    저기도 나무들이 섬 점령해버릴것 같아요. ㅋㅋ
    부지런히 관리 안해주면 집이 나무들에 푹 파 묻힐듯... ㅎ

    2010.10.31 02:21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