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티비를 보는데 할로윈데이 장식으로
닭발에 돼지족을 유리병에 넣은 뒤 시커먼 색의 물을 붓고
초를 띄우는 모습이 나왔습니다.

바로 이 장면! -_-

완전 끔찍..-_-;; 생닭발에 생돼지족이라니..-_-;;

위에는 미국방송이었지만 캐나다 역시 할로윈 파티준비에 여념이 없습니다.

도심의 백화점에는 할로윈파티 장식물과 코스튬 팔기에 여념이 없고,


집 앞은 호박과 마녀, 해골 등으로 장식을 해놓았습니다.


주거지에 가서 할로윈 분위기 가득한 사진을 찍어봐야겠어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제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미국가면 할로윈 코스튬 좀 사올껄 하고 늘 후회하는데...ㅎㅎ

    2010.10.27 12:52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오늘 가격 봤는데... 캐나다 달러로 70~80쯤 하더라.
      내가 본 것은 빨간망토랑 섹시한 여군언니..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같은 옷이었는데..
      세금까지하면 80~100달러쯤 하는 듯.

      2010.10.27 13:03 신고
  2. Myeong Ji Jackson  수정/삭제  댓글쓰기

    Purchase after Halloween day.
    Usually, you can get more than 50% off.

    2010.10.27 13:28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우아 그럼 더 싸겠네요! :)

      오늘은 월마트에 갔었는데... 거기는 30달러 정도에도
      다양한 코스튬이 있더라구요! 은수양꺼를 살까말까 고민 중..

      2010.10.28 10:05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