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이 또 다른 맥주를 냉장고에서 꺼냈습니다. :)

네덜란드의 맥주, 하이네켄.

몇 해전, 암스테르담... 술은 못하는데, 책은 써야겠고...=_=
그래서 제가 맛보고 남은 맥주를 마셔줄...=_= 일본인 여행자와 함께
술집에 가서 드래프트로 한 잔을 샀던 기억이 납니다. :)

신랑은 한 모금 마시더니 김이 빠졌다며
맥주병이 오래돼서 그렇다고 하더라구요.
암스테르담에서는 기포가 뽀글뽀글 올라오고 맑고 시원한~
하이네켄이었는데 말이죠~ =_=

그래도 머나먼 땅에서 네덜란드의 맥주를
마실 수 있다는 게 신기할 따름이죠. :)

암스테르담에는 하이네켄의 양조장이었던 곳이 있는데요,
1988년에 폐쇄되고 하이네켄의 역사와 맥주제조 공정을 보여주는 박물관
'하이네켄 익스피리언스(Heineken Experience)'가 있습니다.

입장권은 15유로이고,
매우 신선한 맥주 2잔을 마실 수 있습니다~ :)

* 하이네켄 익스피리언스 : http://www.heinekenexperience.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rangko  수정/삭제  댓글쓰기

    꺄~ 제가 제일 좋아하는 맥주 하이네켄~!!! 유럽 여행내내 저를 알딸딸하게 만들었던...ㅋㅋ
    근데 저도 한국에서 먹는 하이네켄은 맛이 조금 못한 것 같아요...역시 유럽에서 마셔야 제 맛인가? ^^;;

    2010.08.09 08:37 신고
  2. 바람처럼~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이거 이름보고 처음에 일본 맥주인줄 알았죠 -_-;;;;

    2010.08.09 10:22 신고
  3. ^ ^*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이네'캔'은 캔맥주고
    병으로 된 건 '하이네병'이라고 끝까지 우기던 친구가 생각나네요. 6^ ^;;;

    2010.08.09 12:23 신고
  4.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헤헤헤... 멋진 초록색.
    저는 배낭여행 처음 갈 때 네덜란드는 튤립과 풍차만 있는 줄 알았다가 깜짝 놀랐다죠^^;;;

    그나저나 저 뒤로 보이는건 은수 오른쪽 다리??

    2010.08.09 14:06 신고
  5. 찌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wonnie님의 관찰력 대단하십니다.ㅋㅋ

    2010.08.09 16:16 신고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371,744
  • 339328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