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나볼까 송년회에 다녀왔습니다. :)

제 카메라로는 단체 사진을 한 장 밖에 못찍었는데,
왼쪽부터 순서대로 데어더, 골드미, 태양, 개구쟁이, 깜장초컬릿, 병모, 하늘바람,
안보이는 니모, 독일삼촌, 얼굴이 다시 보이는 재연, 저, 션언니...
그리고, 역시 안보이는 쉐도우즈군과 사진을 찍어준 제 사촌동생 이렇게 모였네요. ^^;;

오랜만에 모인 자리라 얼굴도 반가웠고,
그동안의 밀린 수다를 떨고, 일주일 이르지만 메리 크리스마스와
이주일 이르지만 해피 뉴이어의 덕담을 나눴습니다. :)

송년회 장소는 대학로에 위치한 상파울로였는데요,
브라질 스테이크를 무제한 먹을 수 있다는 멘트에 혹해서 선택한 곳입니당. -.-

먼저 기본적으로 돈가스, 스파게티, 소스들과 아래 사진같은 음식을 나눠줘요~


닭 바베큐는 정말 맛이 없어서 버렸고, 감자, 튀긴 바나나, 훈제햄과 스테이크가 나오고...
지마켓에서 쿠폰을 프린트해 갈 경우 맥주 또는 탄산음료, 샐러드를 서비스로 줍니다.

그런 뒤 시간차를 두고 각 부위별로 구워진 고기들을 조금씩 썰어서 나눠주지요~


아래 사진은 가장 맛있었던 안심인가... 등심인가... -.-
얼굴은 못찍었지만 마르고 콧수염있는, 이 분의 서비스가 가장 좋아서
사람들이 막 칭찬해 줬어요.

"~부위 입니다." "드실래요?" "더 드릴까요?" 이런 멘트를 해준 유일한 분이랄까요?
나머지 분들은 정말 별루...-_-;;


서비스가 정말 별루라 다시는 안갈 듯. -_-;;
직원들이 그리 많은데 어쩜 제대로 하는게 하나도 없는지...
옷만 좋은 거 입거나 물잔을 드는 모양새만 좋은게 좋은 서비스가 아닌데 말입니다. =_=

어제 생일이었던 쉐도우즈 군 때문에
와인 한 병을 받았는데도 서비스 때문에 심드렁~

(앗, 생일 축하해. 쉐도우즈 군. ^^)

저는 감기때문에 상파울로에서 나오면서 신랑과 함께 집으로 돌아왔는데
대부분 회원들은 2차를 하러 떠났습니다. ㅎㅎ

어른들이나 다른 곳에서 다들 배 크다고 한 마디씩 들었었는데,
떠나볼까에서는 배가 별로 안나왔다고 해서
역시 좋은 모임이구나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하하하

2009년이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모두 건강하게 한 해를 정리하시길~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래바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로 송년회 하셨군요. ^^
    엊그제 모임에서는 같이 서서 소개하는 자리에 있는 바람에 인사도 못드렸습니다. 죄송.. ^^
    내년에는 예쁜 아가와 함께 더욱 행복하시길 바랄께요^^ 그리고 재미있는 여행 이야기들도 말입니다 ㅎㅎ

    2009.12.19 03:17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마래바님. :)

      저도 만나서 방가웠어요~ ^^
      나중에 따로 인사드리고 싶었는데...
      어디에 앉아계신지 모르겠더라구요~ 아쉽~

      2009.12.19 09:34 신고
  2. 태양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열심히 먹는 모습이 자꾸 비춰졌네요 ㅋ
    전 2차를 하지 않았는데도 집에오니 12시 ㅠㅜ

    2009.12.19 09:20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이뿌게 나왔는 걸 뭐~ ㅋㅋ

      우리도 집에 오니까 11시더랑~
      난 고기먹었더니 후식으로 레드망고가 땡겨서
      레드망고 요구르트 아이스크림 사서
      집에와서 딸기랑 같이 먹었어~ +.+

      2009.12.19 09:34 신고
  3. 방랑구름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쉬워 죽겠어요..ㅜㅜ
    빠리에서 오는 비행기가 제대로 왔음 일 끝나고 달려갈려고 했는데..
    너무 늦어버렸다는..

    메리크리스마스~

    2009.12.19 12:28 신고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406,458
  • 227251

달력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