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 특집(7)~(8)회는 아테네 근교에 위치한 델피와 수니온곶을 소개합니다.
두 곳 모두 아테네에 머물면서 다녀올 수 있는 멋진 곳입니다. :)

 [위의 사진] 아이게우스와 테세우스


아이게우스(Aegeus)는 크레타의 괴물
미노타우로스를 죽이러 떠난 그의 아들,
테세우스(Theseus)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성공하면 흰 돛을, 그렇지 않으면 검은 돛을 달라고 아들에게 일러두었었는데
저 멀리서 보이는 배의 돛은.... 검은색입니다.

아이게우스의 가슴은 무너져 내립니다.
'내 아들을... 잃었구나...'

아들을 잃은 슬픔을 이기지 못한 아이게우스는
결국, 절벽에서 뛰어내려 자살을 하고 마는데 그곳이 바로 수니온 곶입니다.

사실, 테세우스는 괴물을 죽인 승리감에 도취돼
그만 깜빡 잊고서 검은 돛을 단 것이었는데 말입니다. -_-;;

이런 이유로 이곳의 바다는 '에게해(아이게우스해)'로 불리게 됩니다.
 수니온곶은 이런 흥미로운 이야기도 있지만,
아이게우스의 아들에 대한 사랑만큼이나 붉게 타오르는 바다를 볼 수 있는 곳으로
일몰을 보는 최고의 장소로
유명합니다. :)


 
가는 방법
에르모 Ermou 길에서(맥도날드 편) 신타그마 광장을 보고 오른쪽으로 걸어가면
Filelinon 길이 나오는데, 이곳의 오렌지색 간판이 세워진 정류장에서 수니온 곶 행 버스가 섭니다.

관광객이 많은 성수기 시즌엔 자리가 없어 서서가야 하는 경우가 생기는데
이럴 때는 오모니아 광장에서 타면 조금 여유가 있어요.

수니온곶 행 버스는 국립 고고학 박물관이 있는 북쪽에서 출발해
오모니아 광장, 신타그마 광장을 거쳐 남쪽으로 갑니다.

만약, 버스 터미널에서 타고 싶다면

메트로 M1 Victoria역에서 내린 후 걸어가거나, 또는 224번 버스를 타고
Areos Park에서 내리세요~

근처에 큰 터미널이
있는데... 그 곳이 아닌 -_-
공원에 위치한 소규모 터미널이에요.
(아레오스 Areos 공원)

[오른쪽 사진] 수니온곶 행 버스

찾기 힘드니 무조건 내린 다음에 현지인에게 물어보자.

버스티켓은 차장에게 사면됩니다.


   - 소요시간
: 2시간
   - 요금
: 편도 5.4유로
   - 버스시간

     Odos Mavromateon 14 버스터미널 시간표

      아테네->수니온
06:30~18:30 1시간에 1대씩
      수니온->아테네
05:40, 08:00, 09:30, 이후 10:00~20:00 1시간에 1대씩
      (계절에 따라 변동될 수 있으니 내리자마자 보이는 버스시간표를 보고 미리 확인해두세요~)

[위의 사진] 수니온곶으로 가는 버스 안에서...


수니온곶 여행팁
해진 뒤에는 바람이 많이 부니 여름철이라도 바람막이 옷을 준비해가는 것이 좋아요.
주변에 볼 것이 있는 곳이 아니기 때문에 해지는 시간에 맞춰가면 됩니다.

[위의 사진] 반팔을 입은 사람들도 있지만, 추워보이지요? +.+


 포세이돈 신전에서의 일몰

일몰보는데 무슨 설명이 필요하겠습니까마는... -_-
그래도 포세이돈 신전인지라 조금 설명을 덧붙여볼게요~

포세이돈 신전은 아티카(Attica)지역의 최남단에 위치한 신전입니다.
BC444~440년, 아테네인들이 포세이돈에게 바친 것으로
길이 31.12m, 폭 13.47m의 도리아식 기둥이 세워져 있죠.

일몰에 집중하느라 자세히 볼 기회가 없겠지만은,
이 신전의 기둥 밑 부분에는
1810~1811년 그리스를 여행했던 영국의 시인 바이런이 이름이 새겨놓았다고 하네요.
신전 가까이 다가갈 수 없어서 전 못찾았습니다. =_=

신전구역에 들어가서 일몰을 보게 되는데, 유료입니다.

   - 운영
: 9:30~일몰
   - 휴무
: 1/1, 3/25, 부활절, 5/1, 12/25, 12/26
   - 입장료
: 일반 4유로, 학생 2유로, 18세 미만 무료
   - 무료입장 : 11~3월

[위의 사진] 다정한 연인들은 이곳에서도 염장을 지릅니다. =_=
당시 솔로였던 전, 이곳에서 얼어죽을 뻔 했다는 전설이 있습니다.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지영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주 허니문으로 그리스가요^^ 제가 궁금했던것들이 마구마구 님블로그에 있네요
    마냥 감사하구요, 하나여쭈고 싶은데 여기 써도 될런지..
    5박7일중 사이드로 1박씩 아테네총 2박입니다. 첫날은 12:30분도착 담날 11:00시 산토리니출발
    21:40도착해 1박하고 13:35분 한국출발인데요..
    사실 아테네엔 큰비중을 두지 않아 공부도 안한상탠데 블로그를 읽다보니,짧은시간이지만 아테네를 빡빡하게 보고싶은 욕구가 샘솟네요..^^
    넌 수니온곶에서 야경을 보고싶은데, 효율상 어떨런지.. 조언좀 부탁드릴께요.
    알찬여행을 위해 대략적인 루트만 잡아주세요..
    나머진 블로그를 통해 제가 공부할께요..

    2010.08.20 18:06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첫날 아테네에 도착해 수속밟고 숙소까지 가다보면 2~3시 되겠네요. 다음날은 9시까지 공항에 가야하니 아무것도 못할테고...
      첫 날 밖에에 시간이 없을 것 같은데... 제 생각엔..
      장시간 비행이라 피곤해서 수니온곶 가실 체력이...=_=
      허니문인데 그냥 아테네 시내에서 맛난 거 드시면서 계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야경이 보고 싶으시다면...
      아테네 시내에 높은 전망대가 있는데
      리카비토스 언덕에 가시는 건 어떨까요?

      이 글을 참고하세요~
      http://www.prettynim.com/305

      2010.08.20 18:36 신고
  2. 박지영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아무래도 그게 낫겠네요.
    막날 아침조식하고 11시까지 할수있는게 있을까요?
    첫날하고 나누어 돌아보는게 나을거 같은데,
    약간의쇼핑,맛난음식,꼭둘러봐야할그리스관광지효율적 동선을 좀 부탁드려도 될까요?

    2010.08.21 10:28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공항가는 시간이랑 그리고 2시간 전까지는 가야하지 않나요? +.+
      그럼 밥먹고 곧바로 출발해야할껄요?
      아침에는 가게고 쇼핑센터고 문 여는 곳이 없어요~

      쇼핑정보는 제 그리스 시리즈 참고하시면 될 것 같고,
      맛난음식도 마찬가지. 꼭 둘러봐야할 곳도...
      제 글을 참고하시면 될 것 같아요~~

      2010.08.21 14:31 신고
  3. 박지영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만 되면 님 블로그대로 움직이고 싶네요.ㅠ
    짧은 시간이 한스러울뿐,,

    2010.08.21 15:45 신고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408,400
  • 21530

달력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