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실히 5살이 되니 손가락에 힘이 생기기 시작했어요.

 

그림도 제법 끼적이며 그리게 되었고...

봄인가 여름쯤에선가.. 갑자기 자기 이름에 대한 관심이 생겨서 물어보길래

이름을 쓰는 법을 가르쳐줬더니... 두 달 쯤전부터 자기 이름을 쓰는 연습을 하더라구요~

 

김은수

 
빨간색으로 쓰는 걸 너무 좋아해서 그렇지..-_-;;

 

은수 중에서 '수'가 제일 쉽고, 그 다음이 '은', 가장 어려운 글자가 '김'인지

이름을 순서를 수-은-김 이렇게 거꾸로 써요. ㅋㅋㅋㅋ

 

그리고 김을 꼭.. 좌우 반전으로 쓰더라구요. 신기.

전에 시현이 언니가 '김'자를 쓸 때.. 좌우 반전으로 쓴 걸 봤었는데

은수도 좌우 반전으로 쓰는 걸 보면.. 뭔가 아이들의 전형적인 패턴이 있나봐요.

 

동화책 속에서, 길거리에서 이제 유일하게 아는..

김/은/수 자가 들어간 글자만 보면 계속 아는 척 하네요~

 

'오', '영강습', '재래' 등등. ㅋㅋ

 

분식집에 갔는데 주문서랑 빨간 펜이 있으니까

은수가 갑자기 자기도 달라고 하더니...

 

입에 힘주고 있는 것 봐. ㅋㅋㅋ

 

이렇게 썼어요~ :)

 

김은 어려웠나. 왜 안썼지. ㅋㅋㅋ

 

이제는 제법 작은 이름도 잘 쓰네요. :)

 

더 작게 쓴 건 기념으로 벽에 붙여놨어요. ㅋㅋㅋ

멸치국수 가격에 은수라고 표시한. ㅋㅋㅋㅋ

 

그리고 왼쪽은 '누가봐도' 엘사. 에요. ㅋㅋㅋㅋ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엘리맘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수가 오동통한 손가락으로 글씨쓰는게 너무 귀엽네요. ^^ 정말 이맘때는 이름쓰고 싶어하는게 생기나봐요. 울딸도 요즘 부쩍 글씨에 관심이 많은데... 그나저나 저 엘사는 너무 신나보입니다. ㅎㅎㅎ

    2014.09.26 17:59 신고
  2. 고감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감자이모 이름에도 은수의 은 자가 있다고 ㅎㅎ 스티커도 세개나 붙여주고ㄷ드레스입은것도 특별히 꽃도 달린 ㅎㅎ

    2014.09.26 18:38 신고
  3.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수 글씨도 빨리 쓰고 그림도 잘 그리는 것 같아요.
    5살에 자기 이름 쓰는 아이 많지 않던데~

    2014.09.27 21:55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