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꽃보다 청춘'보니 세계여행할 때 갔던 페루 생각이 얼마나 나던지. ㅠㅠ

다녀온 사람들은 다들 마찬가지 마음인지 SNS에

그곳에서 찍은 옛날 사진들을 마구 올리고 있답니다. ㅎㅎ

 

저는 세계여행 다녀온 후 신문사에 글 연재하고 책쓰고.. 하느라

제 사이트에 여행기를 올리지 못했는데...

꽃보다 청춘 보면서... 이참에 다녀온 사진을 보여드릴게요~

 

 

위에 핑크 옷이 저에요~ ㅎㅎㅎ

 

사람은 굉장히 많았는데... 타이밍 좋게 사진을 찍은거에요.

남미여행 중에 만난 무에타이 부부가 찍어준 것.

 

마추픽추에는 저도 쿠스코에서 갔는데(마추픽추 가려면 요기로 당연히 가죠)

야간 기차를 타고 이동했어요~

 

시간을 보니 9시 30분쯤 출발

 

 

거의 자정 정도에 도착했구요, 1박 한 후 다음날 버스를 타고 올라갔죠.

 

꽃청춘에서는 해돋이 보려고 새벽에 올라갔지만..

저는 11시쯤 출발해서 안개가 걷혀서 잘 보였어요.

원래 높은 고산지대라 아침에는 안개가 많이 낄 거에요.

 

 

 

아침먹고 시간이 지나자 장관을 볼 수 있었던 거구요.

 

아래, 독수리의 형상이 보이시나요? +.+

 

오른쪽에 큰 봉우리, 왼쪽에 작은 봉우리가 양날개.

그리고 가운데가 머리에요.

 

독수리가 품은 공중도시, 마추픽추!! >.<

 

여기 쿠스코에서 2박 3일 또는 3박 4일 트래킹으로도 올라갈 수 있는데

저는 그냥 기차를 탔을 뿐이고... 등산 좋아하시는 분들은 걸어서도 가실 수 있어요.

 

트래킹은 요런 길을 걸어올라오셔야한다능. -_-

 

당시 세계여행중이었던 저

 

 

  

같이 다녔던 딸기 인형

 

소개합니다. 금방 또 날씨가 흐려지죠~

 

산안개가 점점~ 몰려옵니다.

 고산지대라 그래요.

 

 

비가 주룩주룩

 

마추픽추에서 꽃청춘들이 눈물을. ㅠㅠ

 

저도 세계 7대 불가사의를 다 볼거라 초등학교 때 꿈꿨는데..

고대시대의 7대 불가사의 중에 현존하는 곳은 기자 피라미드밖에 안남았죠~

 

그래서 새로운 세계 7대 불가사의(New Seven Wonders of the World)는

치첸이트사 · 구세주 그리스도상 · 콜로세움 · 만리장성 · 마추픽추 · 타지마할 · 기자의 대피라미드인데..

이곳을 다 보기는 했네요. 이 중에 치쳇이사트, 구세주 그리스도상, 마추픽추 세 곳이 남미에 있어요!

 

 

 

페루를 여행할 때 잉카후손들의 자부심 가득찬 설명에...

한국에 오면 이걸 다 설명해줘야겠다고 쿠스코에서 보름쯤 머물며 근교투어까지 다 다녔었는데

여행기를 안썼더니 기억이 하나도 안나네요. ㅠㅠ

 

마추픽추는 잉카를 정복하기위해(금을 뺏으려고) 스페인 군대가 이곳에 도착했을 때는

이미 이곳은 텅 비어 있었죠. 스페인 군대가 퍼뜨린 천연두로 말이죠.

 

잉카인들의 도시 건설 능력은 매우 뛰어났대요.

상하수도 시설도 다 되어 있었구요,

 

 

마음 같아선 공부 좀 열심히해서 페루 책도 쓰고 싶네요. ㅋㅋ

미국에 살면 남미 책 쓰기 좋을 것 같아요. 항공료가 저렴해요~

 

남미 여행하실 분들은 한국에서 페루로 가는 걸 고민하실 때

한국<->미국 왕복 저렴하게 끊고, 항공권 검색해서 미국<->남미 끊으시면

가장 저렴하게 남미로 들어가실 수 있어요~

 

저도 여행하면서 너무 좋아하게 된 라마

 

현지에서는 라마라고 안부르고 야마. 라고 해요~ :)

 

 

귀엽게 생겼는데... 화가 나면 침을 퉤퉤 뱉어요~

침 한번 맞아보면 근처 안가실 거에요. ㅋㅋ

 

 

쿠스코 근교 투어를 가면 야마 모양으로 만든 도시도 있어요~

(쿠스코는 재규어 모양으로 도시를 만들었다고 해요. 스페인군대가 모양을 망쳐놨지만)

 

 

하고 싶은 말은 남미 정말 좋아요!

조금이라도 어렸을 때, 시간이 나면 곧바로 도전해야하는 그런 곳.

이에 반해 유럽은 굉장히 심심하다고나 할까요..? -.-

 

여행계에서 볼 때는 유럽은 정말 할아버지 할머니와 같은 지역이고...

남미는 젊은 혈기가 펄펄 끓는 청년의 지역이라고 할 수 있어요.

그만큼 위험하기도 하지만 그걸 보상할만큼 어메이징한 볼거리가 있어요.

 

저는 여행하면서 원주민들과 스페인인들에 대해 생각할 수도 있었고...

메스티소에 대해서도, 또 이들의 정체성에 대해서도

많이 생각해 볼 수 있었어요.

 

꽃보다 청춘에서도 김치찌개먹다가 남미로 갔잖아요~

저는 남미 가는 게 생각보다 그렇게 멀지않다는 말을 하고 싶어요.

 

유럽여행 경비로도 남미여행 충분하니

남미여행을 준비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항공료가 조금 비싸더라도 현지 경비가 저렴하기 때문에

전체적인 비용은 비슷비슷하게 들거든요.

가는 김에 미국도 구경할 수 있고... 좋아요.

 

은수가 집에서 장난감으로 가지고 노는 것중에

쿠스코에서 산 야마와 독수리 체스판이 있는데

은수한테 내일은 이름을 이야기해줘야겠어요. :)

 

 

------- 꽃보다 청춘 관련 글 보기 -------

 

[꽃보다 청춘] 페루, 와까치나 버기투어와 샌드보딩, 그리고 일몰보기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자 피라미드 정말 강추요...
    옆에 스핑크스도 같이 보고..
    거기에 룩소, 언니가 간다면 다합도 가실 것 같고...
    사막에서 하룻밤 자면서 사막여우도 꼭 만나보세요.
    가자 피라미드 앞에서는 낙타 타고 내리다 떨어진 한국인 부부얘기는 묻지마세요(흑흑흑....................)/

    2014.08.30 00:10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낙타타다 떨어졌으면 정말... 아팠겠다!!! +.+
      난 딴데서 공짜 낙타도 탔었는데 베두인이 자꾸 차마시러
      자기 텐트가재서 무서워서 도망갔던 기억이 남..-_-;

      다합은 진짜 좋아했었는데... 보름쯤 있었던 듯.
      거기서 스노클링하다 죽을뻔..-_-;; 물에 빠져 죽을 때 어떤 느낌인지 알게되었던......

      근데 넌 신혼여행을 이집트로 갔었니? +.+

      2014.08.30 00:20 신고
  2. 박영혜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미국 사는데, 꼭 가봐야겠단 생각 드네요...
    여태까진 남미 왠지 모르게 위험한 것도 같고, 별로였는데, 꽃보다 청춘보고 생각이 변했어요.

    2014.08.31 04:23 신고
  3. 곰방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가보고 싶어요

    쁘리띠님 애교뱃살 귀여우삼 +_+

    2014.09.02 09:26 신고
  4. 콤군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세 남자의 여행기 잘 보고 있는데, 여기서 사진으로 보니 또 느낌이 다르네요. 저도 꼭 한 번 가봐야겠어요. :)

    2014.09.02 19:14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위에 저렴하게 다녀올 수 있는 방법 올렸으니 참고해서 꼭 다녀오세요~ 남미 좋아요~ 근데 꽃청춘처럼 밤늦게 떨어졌는데 택시 타면 위험해요~ >.<

      2014.09.02 23:49 신고
  5. amuse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추픽추 정말 신비로워 보입니다 ^^~~~~

    2014.09.03 00:33 신고
  6. 아이스티를 즐기는 여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멋집니다~~~~

    꽃청춘 보면서 죽기 전에 꼭 가봐야겠다 맘 먹었는데, 그걸 이룬 님의 사진을 보니 부럽기 그지 없네요.

    글 잘 보고 여행에 대한 열정 가득 담아 갑니다~~~

    2014.09.03 08:33 신고
    • 쁘리띠님  수정/삭제

      항공만 좀 저렴하게 구하면 현지 경비가 저렴해서 여행다녀올만해요~
      인천-미국-남미 요 항공권을 150정도에 끊으면 여행을 저렴하게 다녀올 수 있어요~ :)

      2014.09.03 10:37 신고
  7. 바나나립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가요.. 남미 꼭 한번 가보고 싶은데 이 글 읽으니 빨리 도전해야 할 거 같아요.

    2014.09.03 09:09 신고
  8. FKI자유광장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저도 진짜 꼭 한 번 가보고 싶어요 ㅠㅠ

    2014.09.03 10:16 신고
  9. 박곰씨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진데 다녀오셨네요 사진으로만 봐도 이렇게 신기하고 멋진데 직접가보면 얼마나 짜릿할까요!

    2014.09.03 18:39 신고
  10. pasión♡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라마 엄청 좋아해서 핸드폰에도 사진 많이 저장해두었는데..
    라마가 화나면 침을 뱉는다는 사실 처음 아라써요! 귀요미 눈망울로 공격을 하다니 ㅋㅋㅋㅋ
    볼수록 매력적인 동물이네요~

    2014.09.04 11:26 신고
  11. pennpenn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추픽추를 직접 다녀 오시다니 정말 부럽습니다.
    추석연휴가 시작됩니다. 한가위를 행복하게 보내세요~

    2014.09.05 15:02 신고
  12. 겐팅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네요. 저도 꼭 한번 가보고 싶네요.

    2014.09.08 09:44 신고
  13.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9.26 16:38
  14.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9.26 16:38
  15.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9.26 16:38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