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양이 지난해 말 특히 발레리나에 관심을 갖고 춤을 추길래

문화센터에서 일주일에 한번씩하는 50분짜리 발레수업을 들어보기로 했어요~

 

은수양은 30~48개월 엄마와 함께하는 발레수업을 신청했고

가격은 12월부터 3월까지 1인 35,000으로 저렴한 편.. (2인이니 7만원)

 

날도 추워졌는데 실내에서 토요일 뭔가 고정으로 할 게 생기니 좋았었어요. :)

 

단점이자 장점은 저희집에서 버스타고 도착하는데 거의 40~50분쯤 걸린다는 것. =_=

먼게 장점인 이유는 가고 오는데 시간을 다 잡아먹어서

수업 끝나고 오면 저녁 먹을 때라 하루가 후딱 간다는 것? -.-

 

첫 수업, 발레옷이 도착안해서 집에 있는 옷으로 발레복 분위기 내고 밥먹는 중

 

소희가희네랑 함께 수업을 들어서

같이 한시간에 한 대 오는 버스 기다리는 중. ㅋㅋ

 

 

생각보다 일찍 도착해 대기실에서 잠시 노는 중

 

위에 입은 옷이 유니클로 히트텍인데... 착용감도 좋고 다 좋은데

몸매가 그대로 드러난다는 게 단점인. ㅋㅋ 겉옷이 아니라 내복을 겉옷처럼 입고 다녀서 그런거지만...-.-

 

수업 시작하기 전에 미친 듯이 뛰는 중

 

이렇게 뛰어다니면서 완전 힘빼고 정작 수업이 시작되자

집에 가자고 했던 첫 수업시간...ㅠㅠ

 

그리고 두번째 수업간 날,

 

드뎌 발레복 도착

 

이 날도 수업 시작 전에 힘빼는..-_-;

 

 

이렇게 신나게 놀고 또 수업시작하면 집에 가자그럴까봐 완전 걱정..-_-;;

 

 

어떡해...-_-;

 

 

그러더니 다들 구석으로 들어가더니.... 안나오는..-_-;

 

 

 

 

그래도 첫 수업 때보다는 들었는데 끝나기 10분 전 쯤에 이제 그만하고 집에 가자고 했네요.

 

생각보다 발레수업이 재미가 없었나봐요. ㅠㅠ

 

그 다음시간에는 감기로 열나서 못가고,

그 다음에는 이마트 휴점이라 수업이 없었고...

지난 주 토요일에는 안가겠다고 울고불고 해서 결국 안간..-_-;;

 

아무래도 앞으로 안갈 것 같아서

누구에게 넘길까봐요. ㅠㅠ

 

발레옷이랑 신발 세일해는 저렴이로 사서 다행이었지

아니었으면 진짜 아까웠을 듯. -_-;;

 

18,000원 주고 그냥 발레옷 샀다는 데에 만족할까봐요. =_=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새별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레는 취미가 없나봐요..ㅎㅎ

    2014.01.08 19:46 신고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371,729
  • 324328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