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어린이집에 올라온 사진보고...

정말 미친듯이 웃었네요. ㅋㅋㅋ

 

어린이집에서 한복을 보내달라기에 작년 한복을 보내긴 했는데...

애가 커서 작을 것 같아 걱정하면서 보냈거든요.

 

사진을 보니

정말 작아도 이렇게 작을 줄은...ㅋㅋㅋㅋㅋ

 

 북한의 한가위... 에 써도 깜빡 속을 은수양의 한복포스

 <사진 출처 : 어린이집>

 

조바위가 작아서 머리에 뜬... 미쳐...>.<

 <사진 출처 : 어린이집>

 

 정말 생활한복으로 개량된 옷 입은 것 같은 느낌.. ㅋㅋㅋ

 

 송편만들기

 <사진 출처 : 어린이집>

 

저 조바위.. 완전 모자됐네. =_=

머리도 점점 커지는 거구나.

어렸을 때부터 머리가 커서 안 클 줄 알았는데... =_=

 

송편 만드느라 초집중 모드... ㅋㅋ

은수양이 만든 거(맞나..) 어제 만난 감자양이랑 잘 나눠 먹었네요.

 

은수 2개, 나 2개, 감자양.. 하필 집은 게 소가 없는 그냥 떡..-.-

감자한테는 한 개 더 안준다며 자기 입으로 쏙 집어넣음. -_-;

 

여튼, 어제 감자양 만나서 롯데마트 갔었는데

공주님 되고 싶다고 한복 입혀달래서 다시 입혀줬어요.

 

차렷

 

공주님처럼~

 

헉.

 

한쪽만 올려...=_=

 

저 손목 접힌 거 봐...ㅋㅋㅋㅋㅋ

손가락도 너무 귀여워~ >.<

 

토이저러스에서 놀다가 장보고 집에가려는데

너무 자연스럽게 키즈카페로 달려가서 어쩔 수 없이 7~9시 놀다왔네요. =_=

 

더워해서 웃도리 벗기고 치마만...

 

손끝과 발끝이 예술. ㅋㅋㅋ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짠!

 

정말 땀뻘뻘 신나게 놀았어요~

 

 

 

은수양 한복을 다시 사줘야겠어요~

 

모두 풍성하고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 :)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날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보며 저도 빵터졌어요 ㅋㅋ 7부한복이네요.. ㅎㅎ
    맘같아선 저희집 딸래미 한복이라도 드리고 싶어요 ^^

    2013.10.01 11:20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