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가을맞이 파마를 하러 갔어요~

 

언제 해보고 싶었는데 은수양이 가만있을까 싶어 다음에 해야지 미루다

시현이가 파마한다길래 이때다 싶어 같이 시켰네요~ ㅋㅋ

 

머리하는 사진 찍고 싶었는데 은수양이 제 손을 잡고 놓지를 않아서 -_-

앞부분 사진은 한 장도 없어요.

 

공주님 된다니까 5살 시현이는 혼자서 으젓하게 잘 하는데

은수는 공주님 안되겠다며 머리를 자꾸 풀라고...=_=

 

여튼... 겨우겨우 하고... 머리 수건 두른 채 금방 잠이 들었어요.

 

 

이...이 것은...북구의 모나리자! >.<

 

난리 피우던 아이는... 북구의 모나리자를 연상시키고...ㅋㅋㅋ

 

베르메르, 진주귀걸이를 한 소녀

 

미안해요. 베르메르. =_=

여튼 느낌이 그랬었다구요.

 

가만보니 포즈는 시현이가 더 비슷. 

 

은수양이 낮잠자는 동안... 노형동에서 유명한 피자집에서 피자 먹었네요~ :)

 

 

가게에 사람이 없어 편하게 자라고 유모차를 눕혔어요~

주인아저씨가 고맙게도 도와주심~

 

 

미용실에 도착한 시간이 2시... 한 시간 쯤 기다리고...

머리한 다음 밖으로 나와 6시가 다 되어 겨우 머리를 풀었네요.

 

죽을 상인 은수양. -_-

 

근데 난 너무 웃겨. ㅋㅋ

 

 

ㅋㅋㅋ

 

중화제 바르고 마지막 머리풀 때..

  

 

머리 푸니... 급변하는 표정. -_-;;

 

공주됐다며 완전 신나서 기분 업...

 

2시에 나와서 해가 져서 집에 오는데... 정말 애들 머리 파마하면

엄마들은 죽을 것 같은 피로감을 갖게 되는 듯..-_-;;;

 

신나는 파마머리들

 

여기 우리 파마한 데 아니에요.

불빛이 밝아서 사진찍으려고 멈춰선 곳. -.-

 

 

공주님처럼 우아하게 행동하랬더니 포즈 바꿈.

 

차렷

 

공주님들. ㅋㅋㅋ

 

이사왔을 때만해도 시현이가 18.5키로, 은수가 17.5키로로 1키로 차이 났는데...

지금은 18키로로 몸무게 똑같은.. 4살과 5살.. =_=

 

안먹는다고 하면 안먹일까봐. 정말..-_-;;

키는 시현이가 더 큰데 몸무게는 5살이랑 같고..

정말 안먹는다면 먹이지 말까..-_-;;;;;;

 

여튼.... 자... 이날 머리는 참 예뻣지만...

저도 은수양도 파마가 정말 안되는 머리라...

 

유지가 되리라 별 기대는 안했지만..

그날 밤부터 머리가 죽죽.. 풀리더라구요. -_-;;

 

아침에 늦잠자서 은수랑 저렁 모두 9시 15분 기상.

어린이집 차량 보내고... 자전거로 어린이집 태워다주러 갈 때 찍은사진..

 

눈이 팅팅 부어서 죄송해요. 하지만 S라인 포즈에요. -.-

 

야구복장에 애나멜 구두.. 패션 테러리스트. 죄송해요. -_-;;;

은수양이 저 구두를 너무 좋아해서.. =_=

 

저 옷은 클라라가 생각났어요.

 

진심으로 미안. =_=

은수양은 가슴대신 배가 나왔지요.

 

여튼, 더워서 뒤에 살짝 묶었지만..

옆머리만 봐도 다 풀린..-_-;;

 

심지어 어린이집에서도 은수가 파마를 한 지 아무도 눈치를 못챈...ㅠㅠ

 

저도 그래요. 어제 파마해도 다음날 아무도 눈치를 못채는..ㅠㅠ

다 풀릴 걸 예상하고 있기는 했지만...

정말 풀려도 너무 많이 풀렸어. ㅠㅠ

 

그래도 어제의 고생을 생각해 다시 하지는 않는 걸로..-_-

5살 때 다시 해야지...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새별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호호..딸 키우는 재미가 정말 쏠쏠해보이네요.
    또 하나의 잼나는 은수양이야기 잘 보고 가요 ^_______^

    2013.09.09 15:45 신고
  2. 고감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은수 파마 디게 잘어울려요. 근데 내가 직접 보기도전에 흔적도 없이 사라지다니.....ㅜㅜ

    2013.09.09 17:10 신고
  3. 날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용실에선 열펌이나 디지털펌같은거 해야 이쁘다고 하지만
    경험상 아이들은 그냥 일반펌해야 되더라구요.
    안그럼 다풀려서 정말 파마했는지도 모르고.
    일반펌하면 오히려 며칠지나면 자연스런 컬이 나오더라구요
    다음엔 참고하세요 ㅎㅎ
    에스라인 은수양 너~무 귀여워요 ㅋㅋ

    2013.09.10 10:04 신고
  4.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자님 의견에 동감.
    근데 가서 너무 풀렸다고 하니 한 번 as 해 주더라구요.
    그러니 오래 가네요^^

    2013.09.10 14:49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