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제주도는 조금 쌀쌀했지만 날씨가 무지무지 좋았어요~ >.<

 

 

그제 비가 조금 내리긴 했지만...

벚꽃은 떨어지지 않았죠.

 

 

아침 일찍 어린이집에서 문자가 왔어요~

 

*오늘 경마장 가니 원복 입혀 주세요~*

 

우앙~~ 은수 말 완전 좋아하는데...>.<

 

은수 다니는 어린이집은 급하게 찾은 곳이었는데 마침 자리가 있어 들어가게 되었는데

친환경 식단에... 숲어린이집이기도 하고(한 달에 한번밖에 안가지만..-_-;)

넓기도 하고... 놀이터에 텃밭도 있고 야외활동도 많이해서 모두 마음에 들어요~

 

원복은 이렇게 제주 옷, 갈옷이랍니다.

 

아침의 은수양

 

내가 갈옷을 살 줄이야..아하하.

언제 입혀보겠어~ =_=

 

은수 어린이집 보내고 볕이 좋아

빨래하고 거의 노숙자 수준인 유모차도 빨고...

청소에 스팀청소에 설거지까지 돌리고 있으니

시현이 엄마, 날씨 찬양이 시작.. ㅋㅋㅋ

 

우체국 가야했는데... 겸사 점심먹기로~

레몬테이블이라는 곳에 점심먹으러 갔네요~

 

레몬 테이블

 

매장 꽤 커요~ 고소한 버터향 가득~

아침내내 일했더니 배가 마구 고파옵니다.

 

시현이네랑 쌍동이네 아가들이 자야 엄마가 밥을 편히 먹는데

시현이네 시윤이는 방금 깼네..-_-;; 모처럼 우아하게 밥먹으려던 시현이엄마는

먹는둥 마는둥하고 애 데리고 나갔다는 슬픈 일화가...ㅠㅠ

쌍동이네 재희는 효녀 노릇, 쿨쿨자서 여유있게 식사.

 

식전빵

 

패스츄리가 식전빵으로..+.+

따끈따끈 맛있긴했지만 의왼걸~

 

레몬테이블 브런치 9,500원


푸짐해보이지만.... 상추가 접시 반을 차지하고

감자 한개, 토마토 반개, 소세지 한줄이 다잖아?...-_-;;

이렇게 실속이 없을 줄이야. 실망.

 

구운버섯 볶음밥 9,800원 

마늘향 가득해 맛있었지만... 솔직히 9800원짜리는 아닌듯.-_-

 

크림치즈 피자 16,900원

 

따끈따끈 나왔을 때 맛있었는데...

식으니까 급 맛이 떨어졌던...

 

그래도 얘가 가격대비 가장 훌륭했던가...=_=

12900원쯤이라면 딱 좋았을..

 

이름은 너무 예뻣는데... 전반적으로 좀 가격대비 비쌌네요,

음식 맛이 별루라기 보다는 가격이 좀 오버책정된 느낌의 퀄러티.

아쉬웠어요~ 좀 저렴해지거나 브런치 같은 건 구성이 달라져야할 듯...

 

밥먹고 장보며 한바퀴 돌고...

동네 공원에서 캔커피 한잔 하고 집에 왔더니

벌써 3시반... 은수 올 시간 얼마 안남았네. 아하하.

 

애들 온 다음에 공가지고 한라초등학교갔어요~

 

시소타는 은수랑 쌍동이 가희

 

머리 묶는 거 좋아하는 애가 소희인데...

소희인가..-_-;; 매번 헛갈림.

 

시소타는 시현이와 쌍동이 소희

 

시현이는 5살 언니라서 바깥활동 안나가서 이날은 평상복~

 

은수가 말을 잘해서 그런지 시현이 언니랑 잘 놀아요~

 

공차기~

 

은수는 축구에도 소질이...=_=

 

전 첨에 보고 깜짝 놀랐어요.

운동장 끝에서 끝까지 발에서 공이 떨어지지 않고 차고 가더라구요~ 신기..

나도 어릴 때 남자같았다지만.. 저 정도는 아니었을텐데...=_=

 

경마장 어땠냐니까...

말이 히히히힝~ 했어. 라네요. :)

 

배고프고 피곤했는지 밥도 많이 먹고

열심히 체력좋게 또 공주님 피규어 가지고 놀다가

일찍 잠이 든 하루였네요.

 

하늘이 맑아 오늘은 집에서 한라산이 선명히 보였어요

 

 

제주도는 너무 좋다능... ㅎㅎㅎㅎ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irene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라산은 뭐니뭐니해두
    서귀포에서 봐야 제대로예요~
    올레길 7코스 쯤에서 보는 한라산이
    가장 이쁘답니다~ 언제라도 기회가 되신다면 월드컵경기장이 있는 법환동 근처로 가시면 앞에는 바다 뒤에는 한라산이지요^^ 언젠가 후기 남겨주세요^^

    2013.04.05 01:12 신고
  2.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3.04.05 01:28
    • 쁘리띠님  수정/삭제

      유기농에 천일염이라 해도...
      그렇게 원가 차이가 많이 나나요? +.+
      천일염을 한 숟가락씩 넣는 것도 아닐테고...
      저도 한살림이나 생협 이용하지만...
      마트와 별로 가격차이를 못느껴서...말이지요..=_=

      유기농 쓰면 비싼게 당연하다는 건 좀 아닌 것 같아요~

      저에게 사죄할 것은 아니고...
      순전히 개인적인 후기로
      구성을 좀 더 정성들여하면 좋겠다는 말이었어요.
      맛이없다는 글은 아니었으니 이해부탁드려요.

      스파게티나 피자도 별거 아닌 재료인데 우리나라에서는
      가격이 이유없이 비싸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라... =_=

      2013.04.05 13:54 신고
  3. 명~~~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니글 보면. 나두 제주도로 날아가고퐈요~~~~~한달만이라도.....

    2013.04.06 11:20 신고

BLOG main image
쁘리띠의 여행 플래닛, 떠나볼까
여행이 좋아 여행을 다니다보니 여행사이트를 운영하고 여행작가가 되었어요. 맛난 것도 굉.장.히 좋아해요~♥ (원고청탁 및 강연, 인터뷰는 chungeuni@naver.com 로~)
by 쁘리띠님
  • 4,371,301
  • 224256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