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원고 쓰기 바빠서 지난주내내 글 쓸 시간이 없었는데...

어제 너무 재밌는 일이 있어서 아무래도 써야겠네요. ㅋㅋ

 

요즘 신랑이 제 책쓰는 것 때문에

1박 2일로 주말에 어머니집에서 은수랑 지내고 와요.

일욜날 와서 저녁먹고 저랑 같이 노는데

그림을 그리자고 하더라구요.

 

이렇게 그림을 그렸길래 제가 뭘 그렸냐고 물었지요~

 

뭐 같으세요? ㅋㅋ

 

은수가 말합니다.

 

"이건 똥이고, 이건 방귀야."

 

똥과 방귀

 

똥과 방귀를 설명하는 동영상

 

웃기죠? ㅋㅋ

 

아이는 똥과 방귀를 너무 좋아해요.

왜 좋아하는지 너무 궁금..ㅋㅋ

 

 

*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알고 싶다면 -> http://twitter.com/#!/prettynim 팔로윙하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랑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함 남매는 일명 ㅋㅋ 바나나 응가를.... 애 둘이 응가를 하면 길이가 바나나 처럼 길어서 어찌 저 작은 엉덩이에서 이런 동~덩어리가 나오는지 무척 신기해요.. 저희 애들 바나나 응가를 보여주고 싶은데...ㅋㅋ 안될까요?

    2012.12.17 14:18 신고
  2. wonnie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랑님 맞아요. 바나나 응가. ㅎㅎㅎㅎㅎㅎㅎㅎ
    막 남에게 보여주고 싶음.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근데 큰 애 응가 하며 닦아주고
    둘째 기저귀 갈다가 응가가 내 손에 묻어도 아무렇지도 않은데
    얼마전 차 앞창문에 떨어진 새똥 닦아가 막 헛구역질 하고 그랬어요. ㅎㅎㅎ

    2012.12.18 10:20 신고
  3. 새별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수는 상상속에 방귀가 아주 작네요.ㅋㅋ

    2012.12.18 23:19 신고
  4. 퐁네프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수 방귀 방귀 똥똥똥 흥얼거리는거 보고 빵 타졌어요 ㅋㅋㅋㅋㅋ

    2012.12.21 20:41 신고

카테고리

쁘리띠의 글 전체보기 (1413)
쁘리띠의 월요편지 (20)
공지 (1)
쁘리띠의 책과 이벤트 (48)
떠나볼까 정모&번개 (7)
제주도 생활 이야기 (40)
여행이야기 (462)
여행준비 (24)
여행가서 듣기좋은 노래 (5)
해외에서 만난 우리나라 (7)
다음엔 어딜갈까? (13)
소소한 일상 (782)
쁘리띠님'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